배너

2021.11.21 (일)

  • 흐림동두천 6.0℃
  • 흐림강릉 10.1℃
  • 박무서울 8.9℃
  • 안개대전 6.9℃
  • 박무대구 6.5℃
  • 박무울산 10.0℃
  • 박무광주 8.2℃
  • 구름조금부산 12.1℃
  • 흐림고창 6.0℃
  • 구름많음제주 13.0℃
  • 흐림강화 7.1℃
  • 흐림보은 3.0℃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6.5℃
  • 흐림경주시 5.0℃
  • 구름많음거제 8.8℃
기상청 제공

문화/예술

SEEA 2021, 오온누리 작가…‘동그라미’ “원하는 관계” 작품을 마스킹 테이프 덩어리로 완벽하게 소화

URL복사

오는 10월 9일(토)까지 예술의 전당 3,4관에서 SEEA 2021이 진행
SEEA는 Special exhibition for emerging artist 의 약자로 신진 작가들을 위한 특별한 전시회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정길종 기자 | 코로나로 인해 작년 SEEA 행사가 취소되어 기다렸던 관람객 수요와 현재 미술계의 관심이 더해져, 올해 진행되는 SEEA 2021은 더욱 주목받는 전시회가 되었다.

▲오온누리 작가의 작품

참여작가는 오온누리, 강신규, 구건형, 구나영, 권수경 등 총 78명이며 앞으로가 기대되는 작가들로 구성되어 있다.

 

특히 ‘동그라미’ 작가 오온누리는 2017년 “원하는 관계”라는 작품을 마스킹 테이프 덩어리를 기계로 잘랐음에도 불구하고 완벽하게 아름다운 동그라미 형태가 아니라 쭈글쭈글한 형태도 있고, 각각의 개성이 드러나는 다양한 형상들이 제작된 작품을 선보였다. 

 

오 작가의 작품 세계는 사람과 사람 사이, 개인과 타인, 나와 나 사이의 관계를 ‘보이지 않는 공간’이라고 칭하고 그 공간을 시각화하는데 흥미가 있다. 무형의 관념적 공간을 기하학적 도형인 원(圓)을 통해 유형화시켜 조형 공간 이미지를 구성한다. 장소, 시간, 감정 등에 따라 변화하는 인간관계 속에 관념적 공간 또한 유동적이고 변이성이 있다. 

 

움직이는 관념적 공간은 원 형태를 통해 드러난다. 순환성, 완전성, 연속성, 유한성 등의 상징적 기호를 가지고 있는 원형은 제가 이루고자 하는 인간관계의 소망과 이상을 대변한다고 했다.

 

이번 전시에서는 약 80여 명의 유망한 작가들이 참여했다. 엄선된 작가들로 구성된 대규모 기획 전시로 우리나라 예술의 미래인 신진 작가들의 작품을 한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는 장이 만들어졌다.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SNS TV

더보기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임실군, 성수면태양광 대책위원회 창립총회 개최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이수준 기자 | 성수면 태양광 대책위원회가 창립총회를 갖고 조직을 갖추면서 본격적인 임실군 성수면태양광발전사업의 의문점을 들여다보게 됐다. 성수면을 위해 지원했던 태양광발전사업의 문제점 제시와 해결방안 모색 등 본래의 목적을 정착시키기 위한 성수면 태양광 대책위원회 창립총회가 성수면태양광대책위원회발기인회 주관으로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11월 20일 성수면사무소 2층 회의실에서 열렸다. 성수면 태양광 대책위원은 그동안 제6차까지 이어지는 성수면 태양광 대책위원회 발기인회 준비 모임에서 차분히 논의했던 과제 중 하나인 임원 4명 추천인 3명의 (운영위원) 선출에 대하여 50여 명이 찬성하는 이번 창립총회에서 투표로써 인준을 받았다. 이 자리에 한완수 전라북도의원과 한병락 전 뉴욕 총 부영사, 곽규종 주민자치위원회 사무총장, 김정흠 전 씨알포럼 대외협력국장 등 20여 명이 참여 및 참관하여 대책위원회가 주장하는 성수면 태양광발전사업의 투명하지 못한 문제점들 등을 듣고 총회진행을 관심 있게 지켜봤다. 총무로 선출된 박태규 전 성수면 방범 대장이 진행한 창립총회에서 대책위원장으로 윤한종 씨알포럽 회장을 선출하고 이어 총 7인의 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