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4.03.01 (금)

  • 맑음동두천 -1.8℃
  • 구름많음강릉 0.4℃
  • 맑음서울 -1.2℃
  • 맑음인천 -1.7℃
  • 맑음수원 -0.6℃
  • 구름조금청주 0.8℃
  • 구름많음대전 0.2℃
  • 구름많음대구 3.7℃
  • 구름조금전주 1.5℃
  • 구름조금울산 3.6℃
  • 맑음광주 2.4℃
  • 구름많음부산 3.9℃
  • 구름많음여수 4.6℃
  • 구름많음제주 6.9℃
  • 맑음천안 0.2℃
  • 구름많음경주시 2.2℃
  • 구름조금거제 3.3℃
기상청 제공

국제

[Issue_DIG UP)] Lotte Engineering & Construction Co., Workers Fall Dead

Lotte Engineering & Construction Co., Workers Fall to Death at Youth Housing Construction Site
Construction in February 2023, the largest youth housing site in Gangnam

 

 

Daily Union (Monthly, Korea News Newspaper) Ju-un Journalist | CEO Park Hyun-chul, Lotte Engineering & Construction, Seocho-gu Youth Housing Construction Site...Workers crash and die, resulting in 'severe disaster’

 

A death accident occurred at the construction site of a youth house in Seocho-dong, Seocho-gu, Seoul, which is the largest in the Gangnam area built by Lotte Engineering & Construction.

 

On November 27, 2023, at around 2:30 p.m., a worker in his 50s fell 10m down during his work and was taken to a hospital, but died.

 

The youth housing construction site in Seocho-dong, Seocho-gu, Seoul, where the accident occurred, will be the largest youth housing (publicly supported private rental housing) in the Gangnam area, which began construction in February 2023.

 

An official at Seocho Police Station in Seoul is investigating the exact circumstances of the accident based on eyewitness statements that "the ventricle fell and fell together." In addition, the Ministry of Employment and Labor will investigate whether Lotte Engineering & Construction violated the Occupational Safety and Health Act and the Serious Accident Punishment Act.

 

Listening to the death of A, a worker in his 50s at a youth housing construction site in Seocho-dong, Seocho-gu, Seoul, some wonder whether Lotte Engineering & Construction will apply and implement the goal of "contributing to love, trust, and enrichment of mankind and adding value of life" to worker A to practice ESG management for sustainable development.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SNS TV

더보기

배너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2024 강진청자축제 ‘체험 그리고 감동’ 3월 3일까지 열려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기자 | 삼일절 연휴와 함께 시작되는 춘삼월, 꽃샘 추위 속에서도 겨울보다는 봄 가까이에서 귀하신 몸, 홍매화도 보고 유채꽃도 즐기며 청자의 고유한 문화를 오감으로 체험할 수 있는 ‘강진청자축제’가 강진군 대구면 고려청자박물관 일대에서 3월 3일까지 열린다. 청자축제는 1996년부터 지금까지 국가 지정 최우수축제 15회, 대표 축제 2회, 집중 육성 축제 5회 등에 선정돼 왔으며, 고등학교 교과서에 이어 중학교 교과서에도 수록된 대한민국 대표 축제이다. 강진은 고려청자의 본산으로 대한민국에 현존하는 청자요지의 50%인 188개소가 지표 조사로 남아있다. 기술과 미학의 극치, 고려청자를 만나러 삼일절 연휴에는 ‘강진청자축제장’으로 떠나보자. 축제장 서문 입구(마량 방향)에 도착하면 미니열차가 기다린다. 오전 10시부터 30분 간격으로 출발하며, 총 5량의 말 그대로 미니열차가 축제장을 한바퀴 돌아준다. 소요 시간은 12~13분이며 이용료는 1인당 2천원이다. ‘강진에 올래? 청자랑 놀래!’를 주제로 열리는 이번 청자 축제의 다양한 체험 거리 가운데 으뜸은 단연 ‘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