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2.08.08 (월)

  • 흐림동두천 25.3℃
  • 흐림강릉 29.5℃
  • 서울 25.4℃
  • 흐림대전 29.6℃
  • 흐림대구 34.2℃
  • 구름많음울산 31.9℃
  • 구름많음광주 30.8℃
  • 구름많음부산 30.9℃
  • 흐림고창 30.1℃
  • 구름많음제주 35.6℃
  • 흐림강화 26.2℃
  • 흐림보은 28.4℃
  • 흐림금산 29.7℃
  • 구름많음강진군 32.2℃
  • 흐림경주시 33.7℃
  • 흐림거제 30.7℃
기상청 제공

정치/경제/사회

고양특례시, 도시재생 정책에 분노한 능곡 표심, 고양시장 판세는?

주민들의 외침은 급기야 시를 상대로 한 소송전으로까지
도시재생사업 방치수준 가깝다.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정길종 기자 | 고양시의 도시재생 정책이 낙후된 곳을 그대로 방치한 수준에 가깝다는 주민들의 원성이, 이번 고양시장 선거에 큰 영향을 일으킬 전망이다.

▲능곡·대곡·행주연합회 주민들이 지난 24일 이동환 캠프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고양시는 재개발 사업구역 해제·제척 및 사업시행계획인가 거부처분 등을 통해 상당수의 재개발을 막아왔다. 더이상 낙후된 곳에서 살 수 없다는 주민들의 외침은 급기야 시를 상대로 한 소송전으로까지 가고야 말았다.

 

이후 능곡3구역의 경우 해제 고시에 맞서 주민들이 소송을 제기해 대법원까지 승소했으며, 6구역 또한 사업시행인가 거부처분 재판에서 승소한 상태다. 2구역 및 5구역 역시 비슷한 상황이다.

 

그럼에도 시는 이렇다할 후속조치를 내세우지 않은 상태고, 주민들은 능곡·대곡·행주연합회를 결성, 지난 24일 이동환 국민의힘 고양시장 후보 캠프에 재개발을 꼭 실현시켜줄 것을 강력하게 요청했다.

 

연합회는 이동환 캠프에 △대곡 역세권 개발 △대곡역 GTX-A 능곡 방면 출구 증설 △능곡 재개발, 리모델링 지원 △능곡 방향 근거리에 대곡역 출구 확보 행신역–능곡역 간 안전한 직선 보행로 신설 △(구)능곡역에 교외선 개통 △능곡사거리 쪽 자유로 접근성 확보를 요구했다.

 

한편 이재준 더불어민주당 고양시장 후보는 지난 17일 고양시의 토지거래허가구역 일부 해제 관련 "원당과 능곡 재정비촉진사업 진행과정에서 발생하는 가격 왜곡으로 인한 선의의 피해자를 막고자 경기도가 토지거래허가구역을 지정했다"며 "이번 고양시 조처는 향후 대폭 증가할 재건축-재개발 사업에 최대한 지원을 하면서도 투기를 방지하고, 시민 주거안정을 위한 노력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는 점을 시장에 전달한 것"이라고 말했다.

▲능곡·대곡·행주연합회에서 이동환 캠프에 재개발을 강력하게 요청하는 진정서를 전달한 후 캠프 관계자들과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이에 능곡 주민들은 단단히 화가 난 상황이다. 시장 재직 시절에는 그렇게 반대해놓고 지금와서 슬그머니 재개발 이야기를 꺼내는 것은 주민을 뭘로 보느냐는 비판이다.

 

이동환 캠프 간담회에 참석한 한 주민은 "이번 간담회에 온 우리들은 하루하루 먹고 살기 바쁜 사람들"이라며 "어렵게 사는 주민들을 돈많은 투자자들로 몰아 재개발을 하면 무슨 투기가 만연할 것, 마냥 몰아갔던 것에 정말 한이 맺힌다"고 절규했다.

 

능곡재개발 관련 주민들의 원성이 심상치 않은 가운데, 분노한 민심이 이번 고양시장 선거에 어떠한 영향을 미치게 될지 주목되고 있다.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SNS TV

더보기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박민협 연수구의원, 제9대 연수구의회 전반기 자치도시위원회 부위원장으로 선출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주기범 기자 | 박민협 연수구의회 자치도시위원회 위원(연수구마선거구, 국민의힘)이 지난달 19일 연수구의회 제248회 임시회 제1차 자치도시위원회 회의에서 제9대 전반기 자치도시위원회 부위원장으로 선출됐다. 박민협 신임 부위원장은 소감을 통해 “부위원장이라는 자리의 중엄함을 많이 느낀다”는 말을 시작으로 “자치도시위원회 위원님들께서 부위원장으로 선임해 주신 데는 이에 걸맞은 깊은 뜻이 있을것이라 생각한다. 위원회가 올바른 길로 순항해서 갈 수 있도록 위원장님을 도와 역할에 충실하게 임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마지막으로 박 부위원장은 “자치도시위원회는 교육, 문화 등 구민의 삶에 큰 영향을 미치는 상임위인 만큼 정쟁에 휩쓸리지 않고 협치하는 모범적인 상임위 운영에 보탬이 되겠다”라며 “또한 교육사업에 관심이 많은만큼 글로벌 경험을 토대로 연수구를 모두가 배우려하는 도시, 대한민국을 넘어선 세계의 지속가능한 교육메카를 위한 정교한 정책개발에 최선을 다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한편 박 부위원장은 8월 말 연수구 내 학부모 대상 ‘글로벌 교육 정책 간담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뉴스출처 : 인천광역시 연수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