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3.03.20 (월)

  • 맑음동두천 12.6℃
  • 구름조금강릉 19.3℃
  • 연무서울 12.3℃
  • 맑음대전 14.2℃
  • 구름조금대구 14.6℃
  • 구름조금울산 16.9℃
  • 연무광주 13.7℃
  • 구름많음부산 15.7℃
  • 맑음고창 13.1℃
  • 흐림제주 13.8℃
  • 구름많음강화 6.7℃
  • 구름조금보은 12.6℃
  • 맑음금산 12.9℃
  • 구름많음강진군 12.9℃
  • 맑음경주시 16.7℃
  • 구름조금거제 15.9℃
기상청 제공

정치/경제/사회

“엘리시움 토큰”과 엘리시움 코인”, 국내 암호화폐 거래소 상장

 

 

[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최희영 기자 ]

 

㈜GHB Wallet(대표 고호범)이 발행한 “엘리시움 코인”과 “엘리시움 토큰”이 이 달 국내 암호화폐거래소에 엘리시움토큰 3월 10일 프로비트 상장  엘리시움지 코인 3월말 이후 상장된다.

 

“엘리시움 코인”이 자산으로서의 가치가 있다면 유틸리티 자산인 “엘리시움 토큰”은 스테이블 토큰으로써 채굴과 결제를 통해 광고를 겸한 암호화폐 플랫폼 활성화 역할을 수행하는데, 이번 상장을 시작으로 한국 시장의 대표 코인으로 자리 잡을 수 있을지 그 귀추가 주목된다.


비트코인으로 시작된 암호화폐는 자산 가치뿐만 아니라 보안은 물론 신속성과 편리함까지 갖춤으로써 휴대전화로 통하는 ‘포노 사피엔스’ 시대에는 기존 법정화폐를 초월하는 새로운 결제 수단이 되기에 전혀 부족함이 없다. 이러한 시대의 흐름에 발맞춰 ㈜GHB Wallet은 암호화폐의 특징을 최대한 활용해 기업과 유저의 수익을 동시에 추구하며, 코인으로서의 가치를 최대한 발휘하게 하는 QR코드와 암호화폐 기반 새로운 광고 비즈니스 플랫폼을 선보였다.


㈜GHB Wallet 관계자는 중국의 알리페이를 서두로 시작된 QR코드 결제가 상용화 된 후 QR결제시스템에 암호화폐 채굴과 기업광고를 적용시키고 유저의 수익 창출까지 가능하게 한 것은 기술 융합의 좋은 사례로써 기술 창업에 어려움을 겪는 신생 스타트업 창업자들에게도 매우 고무적인 일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상장과 함께 광고서비스와 가맹점 토큰 결제, KIOSK 인출서비스도 더욱 확대해 자사의 “엘리시움 토큰”이 안전하고 편리한 결제 통화로 자리잡게 함으로써 이름만 가지는 자산이 아니라 실생활에 널리 사용될 수 있는 코인으로 자리잡게 할 것이라고 관계자는 밝혔다.

 


“엘리시움 코인”은 현재 한국과 아시아는 물론 미주와 유럽에서도 채굴되고 있으며, 세계 각지로 그 보폭을 점점 넓혀 가고 있다. “엘리시움 토큰”과 코인이 상장함으로써 광고 플랫폼인 ㈜GHB Wallet의 비즈니스 모델과 유틸리티 자산인 “엘리시움”이 회사의 발전과 유저의 수익창출을 향상시키고 사용성에 제약이 있던 가상자산 시장도 새로운 기지개를 켤 수 있게 할지 업계도 관심 주목하고 있다.

 




배너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SNS TV

더보기

배너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칼럼] 친북은 애국이고, 친일은 매국인가?

[김상문 정치칼럼] 친북은 애국이고, 친일은 매국인가? 자유민주주의 대한민국의 번영을 꿈꾸는 필자로서 이 문제를 물어야 하는 것은 우리 자신에게 매우 복잡한 일이다. 아니 내게만 갑자기 복잡해졌는지도 모르겠다. 지금 대한민국의 지성계나 정치계를 둘러볼 때, 나만 혼자서 심사가 복잡한 것만은 아닌가 싶기도 하다. 지금 대한민국은 친일과 반일 논쟁의 아비규환 속으로 다시 회귀하였다. 논의의 주제가 그 시대를 결정한다. 우리는 친일 청산을 말하면서 곧잘 프랑스의 예를 들곤 한다. 지금 경영되고 있는 근대형 국가를 민족국가, 즉 nation-state라고 하는데, 이때 nation은 국민으로 해석되기도 하고 민족으로 해석되기도 한다. 그래서 민족국가를 국민국가라고도 부른다. 민족 개념은 좀 복잡하다. 민족국가(국민국가)는 중세의 자연경제가 붕괴하고 상업이 발달하면서 민족을 전제로 성립된 국가 시스템인데, 여기서는 혈연적 종족 의식이 하나의 중요한 밑바탕이기도 하지만, 근대국가를 국민국가라고 하면서 거기에 민족국가라는 표현을 연결시킬 때의 민족은 혈연적 종족 의식보다는 국민간의 정서적 일체감을 표현하는 방향으로 진화한다. 이러한 진화는 프랑스 혁명 시기에 국민을 법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