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11월14일wed
정기구독신청 댓글보기 전체뉴스 광고문의
OFF
뉴스홈 > 뉴스 > 생활/건강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2018 기상기후 빅데이터 포럼(거대자료 토론회)’을 개최
등록날짜 [ 2018년11월10일 04시35분 ]


[데일리연합뉴스 이권희기자]                     기상청은 11월 9일(금) 서울 인터컨티넨탈 호텔에서 기상기후 빅데이터(거대자료)를 활용하여 새로운 경제적 가치와 일자리 창출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2018 기상기후 빅데이터 포럼(거대자료 토론회)’을 개최했다.


 2014년부터 시작된 기상기후 빅데이터 포럼(거대자료 토론회)은 대용량 기상데이터의 가치와 이해 확산을 위해 농업, 관광, 에너지, 교통 등 10개 분야에서 새로운 기상 융합서비스를 발굴하였다.

 이번 포럼(토론회)은 기존의 운영 성과를 바탕으로 분야별 산업 발전을 위한 기상기후 빅데이터(거대자료) 최적화와 성과 확산 방안에 대해 중점적으로 논의했다.


 주제 발표로는 ‘해상도 높은 기상기후 빅데이터(거대자료)의 중요성(빅스터 이현종 대표)’, ‘기상정보를 활용한 채소류 수급과 가격 예측 시스템 개발(농식품신유통연구원 김동환 원장)’, ‘기업에서 기상기후 빅데이터(거대자료) 활용 방안과 사례(이노밸류파트너즈 배용섭 대표)’가 소개되었다.

 토론자(패널) 토의는 연세대 조성배 교수(좌장), 국가정보자원관리원 하민상 과장, 한국데이터진흥원 이정현 실장, 투이컨설팅 김찬수 상무 등이 참여해, 빅데이터(거대자료) 플랫폼, 자료(데이터) 유통, IT기술, 기상서비스 등에 대해 논의하였다. 하민상 과장은 사용자 중심의 창의적인 분석 서비스 개발의 필요성에 대해 발언하였고, 이정현 실장은 빅데이터(거대자료) 산업을 적극적으로 육성하기 위한 자유로운 데이터 유통의 중요성을 강조하였다.

         
   김찬수 상무는 기상서비스 개발 기업이 활용할 수 있는 ‘기상 오픈 데이터 랩(가칭)’과 같은 서비스 체계 구축의 필요성을 제기하였고, 조성배 교수(좌장)는 포럼(토론회)를 통해 융합서비스가 개발-활용-비즈니스까지 연계되는 선순환 생태계를 만들어야 한다고 말했다.

 김종석 기상청장은 “기상융합서비스가 다양한 산업분야에서 그 역할을 다할 수 있도록 정부와 민·관 간의 소통과 협력을 계속 이어갈 것이며, 실질적인 사회·경제적 가치와 일자리가 창출 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습니다.”라고 밝혔다.


[무다전제및 재배포금지]

올려 0 내려 0
이권희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자동차 초미세먼지 92% 경유차가 내뿜는다 (2018-11-12 07:40:38)
여가부, ‘싱글대디’(혼자서 자녀를 키우는 한부모가족의 아빠) 간담회 개최 (2018-11-10 04:2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