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1.04.23 (금)

  • 흐림동두천 15.0℃
  • 흐림강릉 13.2℃
  • 서울 17.4℃
  • 대전 17.2℃
  • 흐림대구 15.1℃
  • 흐림울산 15.0℃
  • 흐림광주 19.2℃
  • 흐림부산 16.1℃
  • 흐림고창 17.8℃
  • 흐림제주 17.7℃
  • 흐림강화 15.5℃
  • 흐림보은 15.8℃
  • 흐림금산 17.6℃
  • 흐림강진군 17.5℃
  • 흐림경주시 14.0℃
  • 흐림거제 17.2℃
기상청 제공

기획특집

‘서던포스트알앤씨’서울시장 양자대결 조사 안철수 41%

URL복사

"안철수 41% vs 박영선 33%, 나경원 38% vs 박영선 36%"

 


 

 

 

 4·7 서울시장 보궐선거에 나서는 여야 유력주자 간 가상 양자대결에서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더불어민주당 박영선 전 중소벤처기업부 장관과 더불어민주당 우상호 의원을 여유 있게 앞섰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22일 나왔다.

 

서던포스트알앤씨가 주간조선 의뢰로 지난 16∼18일 서울에 사는 18세 이상 1천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안 대표는 박 전 장관과의 양자 대결에서 41.5%대 33.5%로 오차범위(95% 신뢰수준에 ±3.1%p) 밖우위를 보였다.

 

박 전 장관은 국민의힘 나경원 전 의원과의 대결에서도 각각 36.1%와 38.3%로 뒤졌으나, 오세훈 전 서울시장에게는 35.0% 대 31.5%로 앞선 것으로 나타났다.

 

우상호 의원(더불어민주당)은 야권 주자 3명 모두에게 뒤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안철수 대표에게는 29.5% 대 42.0%, 나경원 전 의원에게는 30.2% 대 40.0%, 오세훈 전 시장에겐 28.2% 대 34.7%로 열세였다.

 

우 의원은 야권 후보로 조은희 서초구청장이 나올 경우에는, 30.0% 대 25.8%로 이기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인용]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배너

SNS TV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

여‧야 함께 세종의사당 설치 이뤄내야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인숙진 기자 | 국민의힘 정진석 의원(공주‧부여‧청양)이 국회 세종의사당 설치를 골자로 한 국회법 개정안을 발의한 것을 36만 세종시민의 이름으로 적극 환영합니다. 이번 국회법 개정안 발의는 작년말 2021년 정부 예산안에 국회 세종의사당 설계비 127억원을 편성한데 이어, 여야가 함께 세종의사당 설치를 위해 국회법 개정에 나섰다는 점에서 매우 의미 있는 진전이라고 생각됩니다. 수도권 집중의 폐해가 나날이 심화되는 상황에서 국가균형발전은 더 이상 미룰 수 없는 역사적 시대적 사명입니다. 그중에서도 국회 세종의사당 설치와 세종시 행정수도 완성은 핵심적인 과제입니다. 정부 부처의 대부분이 입주한 세종시에 시급히 국회 세종의사당을 건립해야 하는 당위성은 지난 2월 25일 민주당 홍성국 의원과 박완주 의원이 각각 발의한 국회법 개정안 공청회에서도 확인된 바 있습니다. 여야 모두 발의한 국회법 개정안이 상반기 중에 처리되어, 곧바로 세종의사당의 설계공모에 착수할 수 있도록 해주시기 바랍니다. 우리시는 국회 세종의사당을 조속하게 건립할 수 있도록 모든 노력을 아끼지 않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