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4.05.23 (목)

  • 맑음동두천 18.0℃
  • 맑음강릉 27.2℃
  • 맑음서울 18.6℃
  • 구름많음인천 15.7℃
  • 맑음수원 15.4℃
  • 맑음청주 22.2℃
  • 맑음대전 21.3℃
  • 맑음대구 26.5℃
  • 맑음전주 18.4℃
  • 연무울산 21.1℃
  • 구름조금광주 21.3℃
  • 구름많음부산 22.1℃
  • 구름많음여수 21.4℃
  • 구름많음제주 19.5℃
  • 맑음천안 18.9℃
  • 맑음경주시 25.5℃
  • 구름많음거제 21.5℃
기상청 제공

정치/경제/사회

서울 광진갑, '한강벨트' 루키 대결… 김병민 vs 이정헌 [410 총선을가다]

한강벨트의 종착지, 서울 광진갑
보수와 진보의 대결, 광진갑을 뒤흔드는 신인들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주언 기자 | 4월 총선을 앞둔 서울 광진갑에서는 국회 첫 입성을 노리는 신인들 간의 격돌이 예고되고 있다.

 

국민의힘의 '친윤' 김병민 광진갑 당협위원장과 민주당의 '친명' 이정헌 전 JTBC 뉴스룸 앵커가 서로 마주할 예정이다.

 

이번 선거에서는 광진갑 내의 동향이 큰 변수로 작용할 것으로 예상되는 3선 전혜숙 의원을 둘러싼 지역 내 지지층들의 움직임이 주목된다.

 

최근 여론조사 결과에 따르면 광진갑에서는 민주당이 49.5%로 선두를 유지하고 있으나, 이전 민주당 의원의 탈당으로 인한 지지층의 이동이 불확실한 상황이다.

 

한편, 광진갑은 진보와 보수가 번갈아가며 당선되는 '스윙보터'로서, 보수 성향이 강한 지역도 포함되어 있다. 특히 군자역과 중곡역 주변 지역은 고가의 주택을 소유한 상위 소득층이 거주하는 지역이지만, 최근들어 신축빌라의 등장으로 연령대가 젊어지는 추세를 보이고 있다.

 

국민의힘은 '한강벨트'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광진갑에서 지역 기반을 다지고 있는 김병민 광진갑 당협위원장을 후보로 선정했다. 김병민 후보는 경제학 박사 출신으로, 경희대학교와 건국대학교에서 객원 및 초빙 교수로 활동한 경력을 가지고 있다.

 

 

한편, 이번 선거에서 국민의힘에 선출된 김병민 후보는 이전 대선에서 극히 근소한 차이로 패배한 윤석열 후보를 지원한 인물로, '친윤' 정치인으로 자리매김했다.

 

 

반면에 민주당은 이전 JTBC 뉴스룸 앵커인 이정헌을 광진갑 후보로 선출했다. 이정헌 후보는 서강대학교 출신으로, 오랜 기간 동안 언론인으로 활동한 뒤 지난 대선에서 이재명 후보의 선대위에 참여하는 등 정치적 활동을 시작한 인물이다.

 

이번 광진갑 선거는 유권자의 투표 행태가 예측하기 어려운 상황으로, 지역 내 정치적 경향과 후보자들의 인물적 매력이 선거 결과에 큰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

 




배너

배너
배너

SNS TV

더보기

가장 많이 본 뉴스


배너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국토교통부, 기후변화 대응 및 교통혁신 등 글로벌 공조 강화

데일리연합 (아이타임즈M 월간한국뉴스신문) 최형석 기자 | 국토교통부는 5월 21일 벨기에 브뤼셀에서 열린 제2차 한-EU 고위급 교통협력회의에 참석했다. 백원국 2차관과 마그다 콥친스카(Magda Kopczynska) 유럽연합 집행위원회 교통총국장은 교통협력회의에서 우크라이나 사태와 홍해위기 등 글로벌 현안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또한, 한-EU 항공 파트너십 프로젝트, 항공‧해운·육상운송 분야 탄소중립 전략 등에 대해서도 심도 있게 토론했다. 국토교통부는 ‘글로벌 위기 극복과 기후변화 대응이라는 시대적 흐름 속에서 교통이 나아가야 할 방향을 EU와 함께 모색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지속적인 교류를 이어 나가자’라고 제안했다. 마그다 콥친스카 교통총국장은 “당면과제와 해결의지에 대해 깊은 공감대를 형성한 만큼, 앞으로 협력 관계를 더욱 공고히 다져 나가자”라고 화답했다. 한편, 국토교통부는 5월 22일부터 이틀간 독일 라이프치히에서 ‘교통의 친환경화’를 주제로 개최된 ’24년 국제교통포럼(ITF) 교통장관회의에도 참석했다. 회의를 통해 기후변화 대응과 우크라이나 재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