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4.07.13 (토)

  • 맑음동두천 22.8℃
  • 맑음강릉 24.0℃
  • 맑음서울 24.6℃
  • 맑음인천 23.8℃
  • 맑음수원 22.5℃
  • 박무청주 25.7℃
  • 맑음대전 24.6℃
  • 구름조금대구 23.6℃
  • 구름조금전주 24.2℃
  • 맑음울산 21.3℃
  • 구름많음광주 23.7℃
  • 맑음부산 22.6℃
  • 구름많음여수 22.2℃
  • 구름조금제주 23.5℃
  • 맑음천안 22.4℃
  • 맑음경주시 21.0℃
  • 구름조금거제 20.5℃
기상청 제공

문화/예술

박차정 의사 순국 80주기 기념 음악극 ‘철야’

박차정 의사의 정신을 기리며
지역민과 함께하는 음악극 ‘철야’

데일리연합 (아이타임즈M 월간한국뉴스신문) 조성범 기자 | 박차정 의사 순국 80주기 기념 음악극 ‘철야’가 2024년 5월 21일 화요일 금정문화회관 금빛누리홀에서 지역민의 자긍심을 드높이며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이번 공연은 박차정 의사의 순국 80주기를 기념하여 그녀의 독립운동과 여성해방운동에 대한 공로와 정신을 기리고자 기획되었다. 영화 ‘암살’의 모티브로 알려진 박차정 의사는 문학소녀에서 항일무장투쟁 여전사로 성장하며 또래 소녀들에게 민족혼을 일깨우려 써 내려간 자전적 소설 ‘철야’를 음악극으로 재탄생시켜 부산시민에게 애국심을 고취시켰다.

특히, 그녀의 문학적 재능과 민족정신을 재조명하는 이번 음악극은 박차정 의사가 문학소녀에서 여성 무장독립투사로의 과정을 감동적으로 표현하였다.

박차정 의사가 하늘나라로 먼저 간 언니를 그리워하며 민족의 아픔을 표현한 시 ‘개구리 소래’에 곡을 붙여 소프라노 강수진이 노래하는 장면은 특히 애절하게 다가왔다. 또한 조선혁명군사 정치간부학교 교가를 작곡가 이경의 새로운 선율로 바리톤 장병혁과 베이스 양종근이 이중창으로 불러 민족혼이 생생하게 전달되었다.

2부 독립에 관한 뮤지컬 갈라 콘서트에서는 부산뮤지컬단(대표 김지현 - 부산시민뮤지컬단, 부산주니어뮤지컬단)과 유엔평화앙상블이 참여하여, 지역의 어린이부터 성인, 성악가가 함께 공연하는 의미 있는 무대를 선보였다. 객석은 박차정 의사의 출신학교인 동래여중과 동래고 학생 700여 명과 시민들로 가득 차서 그 열기가 무대와 함께 어우러져 장관을 이루었다.

이번 공연은 부산지방보훈청과 금정구청이 공동 주최하고, 부산오페라연합회와 블랑누아 오페라단이 주관하여 진행되었다. 부산지방보훈청 전종호 청장은 “이번 공연을 통해 조국독립을 위해 헌신한 박차정 의사의 독립정신을 기리고, 애국심 함양에 기여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또한 예술 총감독을 맡은 부산오페라연합회 윤장미 대표는 “부산지역의 음악가와 배우, 시민, 어린이들이 참여하는 지역 주도형 문화행사로 기획하면서, 박차정 의사의 고향이자 독립운동의 중심지였던 부산의 역사와 문화를 홍보하고, 지역문화의 활성화와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배너
배너

배너

SNS TV

더보기

가장 많이 본 뉴스


배너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데이비, 쇄빙선 건조를 위한 핀란드, 캐나다와 미국 사이의 역사적인 파트너십을 지원하는 핵심 역할을 수행할 계획 수립

몬트리올, 2024년 7월 12일 /PRNewswire/ -- 캐나다에 본사가 있는 다국적 조선사 데이비(Davie)는 오늘 캐나다, 핀란드, 미국 정부 사이의 역사적인 3 자 계약에 대한 최초의 민간 분야 기여자가 되겠다는 의사를 발표했다. 저스틴 트뤼도 캐나다 총리와 알렉산더 스텁 핀란드 대통령은 워싱턴 D.C.에서 열린 나토 정상회담에서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함께 3 자 쇄빙선 협력 노력, 즉 "ICE 협정"을 시작했다. 이 협정은 국내와 수출 시장 둘 모두를 위해 절실히 필요한 쇄빙선을 보다 효율적이고, 신속하며, 비용 효율적으로 건조하기 위한 협력을 촉진할 것이다. 세계가 점점 더 불안정해짐에 따라 나토 동맹국들 사이에 경쟁이 벌어지고 있는 극지방에서 연구, 무역, 에너지와 안보 분야에서 협력을 강화하려는 전례 없는 의지와 긴급함이 존재한다. 쇄빙선은 공동의 우선 순위를 충족시키는 핵심이다. 적국들의 조선 산업은 효과적인 전쟁의 기반 위에서 운영되지만 서방의 동맹국들은 쇄빙선과 기타 특수 선박들이 현저히 부족하다. 어떤 나라도 혼자서 이 문제를 해결할 수 없지만, 공동의 목표와 선진 조선 업체를 가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