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2.08.08 (월)

  • 흐림동두천 24.7℃
  • 흐림강릉 28.8℃
  • 서울 25.7℃
  • 흐림대전 29.4℃
  • 흐림대구 33.7℃
  • 흐림울산 31.4℃
  • 흐림광주 30.6℃
  • 구름많음부산 30.0℃
  • 흐림고창 29.7℃
  • 구름많음제주 35.7℃
  • 흐림강화 26.8℃
  • 흐림보은 28.4℃
  • 흐림금산 29.5℃
  • 흐림강진군 31.5℃
  • 흐림경주시 33.4℃
  • 구름많음거제 29.3℃
기상청 제공

정치/경제/사회

국민의힘, 고양특례시 이한솔 시의원 후보, 이동환 고양시장 후보

이한솔 후보, 지역이슈 해결 함께 고양시 정권교체 총력다할 뜻 밝혀
이동환 후보, "더불어민주당 집권 12년, 고양시 재정자립도는 60%대에서 30%대까지
지역민·후보자들 참석 선거사무소 개소식 성황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정길종 기자 | 고양시 마선거구(덕양구 행주동, 행신1·2·3·4동, 대덕동)에 국민의힘 나번으로 도전하는 이한솔 고양시의원 후보가 개소식을 열고 대장정에 돌입했다.

 

▲국민의힘, “고양특례시의 새빛, 새바람” 이한솔 고양시의원 후보, 포스터

 

이번 개소식에는 국민의힘 고양시 관계자들이 대거 참석해 눈길을 끌었다. 고양시장에 도전하는 이동환 후보를 포함 김필례 전 고양을 당협위원장, 나진택 고양시 도의원 후보, 고부미·이영훈·김미경 고양시의원 후보 등이 참석했다.

 

이동환 고양시장 후보는 "더불어민주당 집권 12년 동안 고양시 재정자립도는 60%대에서 30%대까지 떨어지며 파탄 직전에 이르렀다"고 성토하며, "새롭게 집권한 윤석열 정부와 함께 힘있는 여당 시장으로서 다시금 역동적인 도시로 바꿔놓겠다"고 선언했다.

 

김필례 전 고양을 당협위원장은 이한솔 시의원 후보자를 추천한 동기를 이야기하며, 고양시 타 지역에서 공천을 받지 못했던 이한솔을 만나본 결과 당당했고 국가관과 목표가 뚜렷하여 추천한 계기를 말했다.

  

▲개소식에는 국민의힘 고양시 관계자들이 대거 참석해 눈길을 끌었다. 고양시장에 도전하는 이동환 후보를 포함 김필례 전 고양을 당협위원장, 나진택 고양시 도의원 후보, 고부미·이영훈·김미경 고양시의원 후보 등이 참석했다.
 

이한솔 고양시의원(마선거구) 후보는 "그동안 언론인으로 활동하며 지역 내 문제들을 예리하게 살펴보며 어떻게 해결해나가야 할지 고민을 많이 해왔다"며 "청년의 패기로 적극적으로 주민들과 소통하며 고양시 정권교체에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SNS기자연합회 소속으로 데일리연합, 지이코노미 등의 언론사에서 기자로 활동해온 이한솔 후보는, 언론인 특유의 날카로운 안목을 바탕으로 지역 발전을 위한 핵심 인맥을 십분 활용해 경쟁력을 강화하겠다는 포부를 전했다. 또한 기득권에 물들지 않은 젊은 일꾼으로서 모든 세대가 소통하고 공감하는 도시를 만들어가겠다는 입장이다.

 

한편 이한솔 후보는 고양시 각종 개발비리 의혹에 대한 감사를 필두로 △행신역 복합형 컴플렉스(청소년 공간) 유치 △행주동 자전거도로 노면 정비 및 행주대교~방화대교 구간 연결 △토당 제1근린공원 신속 조성 △행주산성 한옥마을 조성 △덕은지구 훼손지 복구사업 재검토 △영유아 및 어린이들을 위한 '24시간 돌봄거점센터' 설치 등의 공약으로 젊은 바람을 일으킬 전망이다.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SNS TV

더보기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경상남도, 박완수 도지사 “청년들의 문화공간 조성 늘려야”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이동수 기자 | 박완수 경남도지사가 8일 오전 도청 도정회의실에서 진행된 ‘실국본부장회의’에서 청년들의 문화공간 조성과 함께 인재양성 계획을 적극 주문하며 지역을 활성화시키자고 강조했다. 박 도지사는 “청년이 지역에 머무를 수 있도록 하려면 일자리 뿐만 아니라 청년들이 즐길 수 있는 공간을 조성하는 것도 중요하다”라며 “청년들의 요구를 제대로 파악해서 문화공간을 만들고, 타 지역 청년까지 경남으로 끌어들일 수 있도록 해야 한다”라고 말했다. 특히, 도지사 관사와 도민의 집은 많은 청년과 도민들이 이용할 수 있도록 확실한 테마를 정해서 제대로 만들 것을 주문했다. 또한, 도민의 관심이 큰 교육 문제에 대해서는 “도민의 관심분야라면 교육 문제에 대해서도 도가 직접 나서야 하고 인재육성을 위한 장기적 대책이 필요하다”라며 “로스쿨 설치, 의대 확대를 비롯한 디지털대학원 설치 등을 통한 기술인재를 육성할 수 있는 정책을 대학과 함께 추진해나갈 것”을 지시했다. 최근 “어려워진 민생경제로 인해 완도 일가족 사망사건과 같은 안타까운 일이 생기지 않도록 도 차원의 최소한의 대응책이 있어야 한다”라고 하며 “어려움에 처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