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2.08.03 (수)

  • 흐림동두천 26.2℃
  • 구름조금강릉 31.0℃
  • 구름많음서울 27.5℃
  • 구름조금대전 27.6℃
  • 구름조금대구 28.2℃
  • 구름많음울산 28.4℃
  • 구름많음광주 27.3℃
  • 구름많음부산 27.3℃
  • 맑음고창 27.3℃
  • 구름조금제주 29.0℃
  • 구름많음강화 26.4℃
  • 맑음보은 25.3℃
  • 구름조금금산 26.2℃
  • 구름조금강진군 26.5℃
  • 구름조금경주시 28.1℃
  • 흐림거제 26.7℃
기상청 제공

문화/예술

셀럽 배종옥 (59세), 건강을 유지하는 비법 공개해...

‘매일 체중 재기’와 '식단 관리'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이대희 기자 | 예순을 바라보고 있는 나이임에도 젊음을 유지하고 있는 배우 배종옥(59)은 조선일보 매체를 통해 건강 관리 비결을 전했다. 

 

그녀는 배우 생활을 하면서 체중이 53kg를 넘은 적이 없다고 한다. 

 

그 비결은 ‘매일 체중 재기’와 '식단 관리'라고 밝혔다. 

 

 

‘체중 유지 비법’으로 ‘매일 아침에 일어나서 체중을 잰다’고 한다. 그녀는 “살이 찌면 한끼를 굶거나 나한테 좋은 음식을 먹어서 바로 빼려고 하고 한다”고 했다. 

 

체중은 아침 공복에 같은 옷차림으로 매일 같은 시간 체중을 재면서 꾸준히 수치를 기록하여 습관화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한다. 

 

조선일보 김소정 기자는 미국 펜실베니아 대학, 캘리포니아 대학 연구팀 보고서 내용을 인용, 성인 1042명 대상으로 결과를 분석한 결과 일주일에 6번 이상 체중을 잰사람은 1년 새 체중이 평균 1.7%, 약 1.9kg 줄었다고 전했다. 

 

또한 아침은 가벼운 식단 위주로 섭취했다고 한다. 덧붙여 한 예능프로그램에서 소개했듯이 아침마다 블루베리를 1년동안 먹었더니 눈이 밝아졌다고 했다. 

 

블루베리는 비타민A, 칼슘, 베타카로틴 등이 풍부해 눈건강, 노화 예방 및 피로개선의 효능이 있다.

 

그 외에도 브라질 너트, 호두, 울금 등 견과류를 챙겨 먹는다고 한다. 아침은 가볍게, 점심 식사 후 차를, 저녁은 먹지 않는다고 한다.

 

채식 또한 즐겨 먹고, 체질식단으로 건강을 유지했다고 전했다. 


 

 

 출처=2022. 5.1. 조선일보 김소정 기자, 59세 배종옥, 몇 년째 49kg 유지하는 비법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SNS TV

더보기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충청남도, 일본 교류 지자체 2곳과 교류 사업 논의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인숙진 기자 | 김태흠 충남도지사는 3일 보령에서 환황해포럼 참석을 위해 도에 방문한 일본 구마모토현의 기무라 다카시(木村 敎) 부지사와 시즈오카현의 이데노 쓰토무(出野 勉) 부지사를 만나 교류·협력 방안 등을 논의했다. 도는 구마모토현과 1983년 자매결연을, 시즈오카현과 2013년 우호 교류 협정을 맺은 바 있다. 이 자리에서 김 지사는 코로나19 상황에서도 도와의 교류 활성화를 위해 제8회 환황해포럼에 참석하고자 방문해준 두 지역의 방문단에 감사와 환영의 뜻을 전하고 지속적인 교류 활동을 통한 우호 교류 관계 강화를 제안했다. 이와 관련해 이날 도와 각 현은 그동안 추진해 온 교류 현황을 공유하고 내년에 맞이하는 구마모토현 교류 40주년, 시즈오카현 교류 10주년에 대한 기념사업 등을 모색했다. 구체적으로 구마모토현과는 교류 40주년 기념 캐릭터 로고 제작과 코로나19로 중단했던 체육 교류 재개 등을 주제로 의견을 나눴으며, 시즈오카현과는 코로나19 상황 속에서도 활발히 이어온 청소년 중심 문화교류, 지역 특산품 활용 경제교류를 강화해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한 한일 지방정부 간 국제회의 추진 등 우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