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1.11.21 (일)

  • 흐림동두천 6.2℃
  • 흐림강릉 10.3℃
  • 박무서울 8.6℃
  • 안개대전 6.9℃
  • 박무대구 6.5℃
  • 박무울산 10.4℃
  • 박무광주 9.6℃
  • 구름많음부산 12.3℃
  • 흐림고창 6.9℃
  • 구름많음제주 12.7℃
  • 흐림강화 7.4℃
  • 흐림보은 3.6℃
  • 흐림금산 4.8℃
  • 흐림강진군 7.8℃
  • 흐림경주시 5.2℃
  • 구름많음거제 9.2℃
기상청 제공

문화/예술

전북도립미술관, 찾아가는 미술관 "풍경이 머무는 자리"展

URL복사

- 전시기간 : 2021. 9. 25[토) ~ 2021. 10. 25(월)
- 전시장소 : 진안가위박물관 도란도란 가위세상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이수준 기자 | 전북도립미술관의 ‘찾아가는 미술관’이 9월 25일(토)부터 10월 25일(월)까지 한 달간 ‘풍경이 머무는 자리’라는 제목으로 진안가위박물관 ‘도란도란 가위세상’관에서 개최된다.

 

완주군에 따르면 ‘찾아가는 미술관’은 전북도립미술관 소장품 중 일부를 엄선해 도내 시‧군 전시공간에 작품을 전시하는 전시회로, 더 많은 도민에게 미술품 감상의 기회를 제공하고 미술문화 저변확대를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열리고 있다.

 

찾아가는 미술관 ‘풍경이 머무는 자리’ 展은 전북도립미술관 소장품 컬렉션 중 ‘풍경화’를 주제로 다양한 풍경화의 해석을 보여주고자 한다. 이번 전시는 풍경을 주제로 한 4명의 작가들을 모아, 자신만의 형태로 완성한 ‘시선과 색채의 세계’를 관람객들과 함께 소통하고자 하는 전시이다.

 

이번 전시회에서는 김용봉, 김홍, 조기풍, 윤재우 등 낭만적이고 목가적인 풍경을 그린 작가부터, 우리 주변의 익숙한 풍경을 소재로 한 작가까지 고유한 표현방식과 상상력을 더해 완성한 풍경화를 소개한다. 풍경화를 통해 관람객들이 주변의 풍경을 다시 환기하면서, 건전한 휴식을 제공할 수 있는 환경에서 작품을 감상할 수 있다.

 

전시회는 무료이며, 매주 월요일 휴관한다.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SNS TV

더보기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임실군, 성수면태양광 대책위원회 창립총회 개최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이수준 기자 | 성수면 태양광 대책위원회가 창립총회를 갖고 조직을 갖추면서 본격적인 임실군 성수면태양광발전사업의 의문점을 들여다보게 됐다. 성수면을 위해 지원했던 태양광발전사업의 문제점 제시와 해결방안 모색 등 본래의 목적을 정착시키기 위한 성수면 태양광 대책위원회 창립총회가 성수면태양광대책위원회발기인회 주관으로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11월 20일 성수면사무소 2층 회의실에서 열렸다. 성수면 태양광 대책위원은 그동안 제6차까지 이어지는 성수면 태양광 대책위원회 발기인회 준비 모임에서 차분히 논의했던 과제 중 하나인 임원 4명 추천인 3명의 (운영위원) 선출에 대하여 50여 명이 찬성하는 이번 창립총회에서 투표로써 인준을 받았다. 이 자리에 한완수 전라북도의원과 한병락 전 뉴욕 총 부영사, 곽규종 주민자치위원회 사무총장, 김정흠 전 씨알포럼 대외협력국장 등 20여 명이 참여 및 참관하여 대책위원회가 주장하는 성수면 태양광발전사업의 투명하지 못한 문제점들 등을 듣고 총회진행을 관심 있게 지켜봤다. 총무로 선출된 박태규 전 성수면 방범 대장이 진행한 창립총회에서 대책위원장으로 윤한종 씨알포럽 회장을 선출하고 이어 총 7인의 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