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1.03.04 (목)

  • 구름많음동두천 7.9℃
  • 흐림강릉 7.1℃
  • 구름많음서울 9.1℃
  • 대전 7.0℃
  • 대구 7.6℃
  • 울산 10.2℃
  • 광주 7.6℃
  • 부산 10.2℃
  • 흐림고창 8.0℃
  • 제주 11.2℃
  • 구름많음강화 7.0℃
  • 구름조금보은 6.0℃
  • 흐림금산 6.2℃
  • 흐림강진군 8.4℃
  • 흐림경주시 9.0℃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한국미술협회 이사장선거 기호3번 양성모

URL복사

한국미술협회 이사장 선거 양성모 미래비젼을 현실화할 일꾼으로...

한국미술협회 이사장 선거가 한창이다. 그런가운데 양성모 후보를 만났다.

 

기호3번 양성모 후보는 "지금은 한국미술협회가 안고 있는 역경에 활로를 찾아 한국미술협회 회원들을 위한 창작지원과 복지정책을 최우선으로 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른 미술인들의 위상제고와 정부 보조금 확보, 미술협회가 안고 있는 구조적인 모순을 개선 할 사람이 필요하다." 밝혔다. 또한 이제 젊은 일꾼들이 일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고 조직의 활기를 불어넣을 일꾼으로 기호3번을 뽑아달라고 호소했다.

 


 

 

후보자는 양성모미사랑 포럼 대표, 국제작은작품미술제 대표, 제23대 한국미협 정무수석과 제24대에서 수석부이사장으로 이사장의 직무 대행의 경험을 발판으로 다양한 행정경험을 쌓아 미술인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대한민국미술협회의 발전을 주요 공약으로 미술인 복지재단 및 협동조합 설립, 미술창작복지기금 1330억 조성, 미술품 조세물납제도 완성, 미술인 일자리창출(공공미술 프로젝트), 미술저작권 권리 확대 및 추급권 입법추진, 전국미술공원 조성, 작품 수장고 사업추진에 관한 공약을 내놓았다.

 

대한민국 미술인 위상을 제고 하기 위한 공약으로 "세계미술 EXPO 대한민국 최초 개최, 4차 산업시대에 부흥하는 미술정책 실현, 대한민국미술대전 개선 (후원기업 증대 등), 청소년미술공모전 개최로 미술인재 발굴 육성, 청년미술인 정책 참여 및 창작 활동 지원, 대정부 미술정책 강화 (문체부, 국회 등)"를 주장했다.
 
대한민국 미술인의 화합을 도모하기 위한 공약으로 "미술인의 날 활성화 및 여성미술인상 신설, 전국 미술인 체육대회 개최 ,협회 회원전 지방순회전 개최, 미술전문 인터넷 방송국 개국, 한국미술협회 미술회관 건립,한국미협 전용미술관 개관" 등을 전국 정책발표회를 통해 그 현실성을 토로했다.

 

이경복기자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SNS TV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

이 요한 화가는 성화로 외길을 걷고 있다

이 요한 화가에게 있어서의 그림은 지나간 그림 보다는 평생에 남는 최고의 작품에 도전하는 것이다. 성화를 그리기 위해 이스라엘에 직접 가서 그들의 문화 속에서 사역했던 예수의 생생한 모습을 그리고 쉽을 뿐이다. 기독교에서 사순절을 보내면서 예수 고난의 모습을 한국뉴스에 기재해 본다. 이 요한 권사는 성화를 그리는 화가이다. 그가 처음부터 성화를 그린 것은 아니었다. 처음에는 인물작가가 되기를 원하였지만, 그리스도인이 되어서 여러 번 번민 하다가 결단하고 시작한 것이 성화였다고 말한다. 그가 이렇게 귀한 성화작가로서 자리 메김 하기까지는 79년 반 아이크의 작품을 통해 감명받고 성서작가가 될 것을 결심하고 30여 년 전 부터 지금에 이르기까지 한 길을 걸어오고 있다. 예술을 시작한다는 것은 그리 쉽지만은 않다. 처음 시작할 때에는 후원자도 없고, 모델도 없는 아무 조건도 갖추어 있지 않은 상황에서 그림 그리기를 밤이 새도록 그리다가 잘못되면 다시 그리고, 그에게 있어서의 그림은 눈물이었고, 기쁨이었다. 성경을 그림 작품으로 표현해 내는 것은 생각보다 어려웠고, 거기에 등장하는 수 많은 인물 모습을 구사하는 일은 그리 쉽지 않은 기도였다. 어느 날 한 소녀의 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