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1.03.02 (화)

  • 맑음동두천 -1.2℃
  • 맑음강릉 -1.2℃
  • 맑음서울 1.5℃
  • 맑음대전 1.8℃
  • 구름많음대구 1.6℃
  • 구름조금울산 1.9℃
  • 맑음광주 2.8℃
  • 맑음부산 2.6℃
  • 맑음고창 0.0℃
  • 구름조금제주 6.8℃
  • 맑음강화 1.5℃
  • 맑음보은 -1.5℃
  • 맑음금산 -1.0℃
  • 맑음강진군 2.3℃
  • 구름조금경주시 1.2℃
  • 구름조금거제 4.0℃
기상청 제공

생활/건강

해외,국내에서 소개되면서 화제집중 천연항암개발 연구 최은아 한의학박사

URL복사

천연항암연구 개발에 매진하는 한국의 ‘최은아 박사’



최근 들어 한국에 많은 암 환자들이 죽염에 관심을 보이고 있는데  인산한의원의 최은아 박사는 죽염의 약성을 몇 배로 증가시킨 천연 한방 암연구 개발하고 암 연구에 매진하고 있다. 최은아박사가 운영하는 함양 인산한의원은 세계 최초 죽염 발명가, 한방 암치료 창시자 인산 김일훈 선생의 자연치유법과 처방을 계승하고 연구하여 천연암관련 제품까지 개발에 매진하며, 암환자 및 난치병 환자들을 돕기 위한 연구에 힘쓰고 있다.

한방 관련 암환자들을 돕기위한 프로그램을  믿지 않다가 입소문만 듣고 찾아간 간암, 유방암, 갑상선암, 뼈암, 대장암, 신장암, 자궁암, 난소암, 뇌종양, 피부병 환자들은 인산한의원에서 처방한 탕약, 천연 난담반 캡슐, 사리장, 죽염 등을 꾸준히 복용하여 보통 6개월 정도 지난 후에 통증이 가라앉았고 8개월째에는 병원에서 완치 판정을 받는 사례가 생기면서 해외 국내에서 화제를 모으고 있다. 

"모든 암환자가 다 완치되기는 어렵지만 너무 늦지 않고 가능한 빨리 암관련 천연한방 프로그램을 시작하면 효과를 기대할수 있다"고  최은아 박사는 말한다.

미국 하버드 의학대학 암 연구센터는 인산죽염의 효능을 실험했으며 최은아박사는 대전대, 동의대, 동신대 등과 공동연구를 통해 난담반의 항암효능을 입증하기도 했다. 지금까지 5편의 논문을 발표했고 미국, 중국 등 전세계 10개국에 특허등록되어 있어 난담반죽염의 항암효과를 과학적으로 입증하며, 해외 국내에서 주목받는 인물이 되고 있다.

최은아 박사는 산업통상자원부, 경남과학기술대학교에서 주관하는 “함양 산양산 상품화 사업”에 연구개발을 담당하는등 2011년부터 매년 정부의 연구개발 사업에 선정되어 혁신기업기술개발사업 및 특허청 여성발명기업인, 경남 중소기업대상 여성기업부문에 선정도 되었다.

KBS, SBS, MBC, VJ특공대, 천기누설, 리얼다큐숨에도 방송출연하여 많은 이들에게 좋은 정보를 제공하여 큰 화제를 불러일으킨 인물로 최근 해외뉴스 국내언론 포털 이슈랭킹뉴스까지 오르며 요즘 최은아 박사의 행보가 예사롭지 않다.

또한 최은아 박사의 평생암연구개발을 위한 공로가 인정되어 한국SNS기자연합회에서 선정하는 자랑스런한국인 5월 화제의 인물로 선정되었다.

데일리연합 & 무단재배포금지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SNS TV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

이 요한 화가는 성화로 외길을 걷고 있다

이 요한 화가에게 있어서의 그림은 지나간 그림 보다는 평생에 남는 최고의 작품에 도전하는 것이다. 성화를 그리기 위해 이스라엘에 직접 가서 그들의 문화 속에서 사역했던 예수의 생생한 모습을 그리고 쉽을 뿐이다. 기독교에서 사순절을 보내면서 예수 고난의 모습을 한국뉴스에 기재해 본다. 이 요한 권사는 성화를 그리는 화가이다. 그가 처음부터 성화를 그린 것은 아니었다. 처음에는 인물작가가 되기를 원하였지만, 그리스도인이 되어서 여러 번 번민 하다가 결단하고 시작한 것이 성화였다고 말한다. 그가 이렇게 귀한 성화작가로서 자리 메김 하기까지는 79년 반 아이크의 작품을 통해 감명받고 성서작가가 될 것을 결심하고 30여 년 전 부터 지금에 이르기까지 한 길을 걸어오고 있다. 예술을 시작한다는 것은 그리 쉽지만은 않다. 처음 시작할 때에는 후원자도 없고, 모델도 없는 아무 조건도 갖추어 있지 않은 상황에서 그림 그리기를 밤이 새도록 그리다가 잘못되면 다시 그리고, 그에게 있어서의 그림은 눈물이었고, 기쁨이었다. 성경을 그림 작품으로 표현해 내는 것은 생각보다 어려웠고, 거기에 등장하는 수 많은 인물 모습을 구사하는 일은 그리 쉽지 않은 기도였다. 어느 날 한 소녀의 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