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2.01.17 (월)

  • 맑음동두천 -13.0℃
  • 맑음강릉 -4.0℃
  • 맑음서울 -9.2℃
  • 구름많음대전 -7.0℃
  • 구름조금대구 -3.7℃
  • 구름많음울산 -3.1℃
  • 구름조금광주 -2.8℃
  • 구름많음부산 -2.3℃
  • 구름많음고창 -3.3℃
  • 구름많음제주 3.8℃
  • 맑음강화 -11.4℃
  • 흐림보은 -9.0℃
  • 구름조금금산 -8.8℃
  • 흐림강진군 -0.7℃
  • 구름조금경주시 -3.9℃
  • 구름많음거제 -1.1℃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은사중심적 사역, 청주온누리교회

URL복사

청주온누리교회(통합)는 건강한 교회를 만드는것이다.
역동하는 공동체교회를 만들것...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이성용 기자 |   청주온누리교회(담임 이성용 목사)는 11월 28일, 주일 대 예배를 추수감사 주일 기념 예배로 드리고 오후 예배(오후 2시)에는 두나미스 찬양단과 함께 성령 찬양 집회를  진행한다.  

 

'두나미스'는 성경 원어 헬라어로, 다이나마이트란 말이 여기서 나왔다.  이날 두나미스 찬양단과 함께하는 추수찬양예배 가운데 다이나마이트와 같은 폭팔력 있는 찬양 가운데 거하주님의 능력받는 성령의 임재를 경험하게 되는 축제의 예배를 열 계획이다. 

 

 

특이한 부분은 충북 보은에서 대추농장을 운영하시는 이주옥 찬양 사역자 아버님이신, 주성교회 이승희 장로님께서 두나미스 찬양 시작하면서 성시를 낭송하게 된다. 

 

▲Bernard Gribble의 ‘Mayflower’. 영국 국교회에서 나와 북아메리카로 이주하는 분리주의 회중

 

11월 28일 오후 2시, 청교도들의 메워플라워호를 타고, 신대륙을 건너가듯,  청주온누리교회 예배공동체안에, 새로운 바람이 불어올 것이라 교회 관계자는 전했다.

 ▲미국으로 건너간 청교도들이 현지인들과 함께 추수감사 음식을 나누는 모습

 

요한복음 15장 5절 말씀 ‘풍성한 삶을 얻으려면’ 의 주제로 은혜의 시간을 갖는다. 

그리스도인이 풍성한 삶을 얻으려면, 가지가 나무에 붙어 있어야 많은 열매를 맺듯, 성공적인 삶을 살려면 현재의 시스템을 비젼을 갖춘 새로운 조직으로 바꾸어야 됨을 말한다.  

 

 

분명한 가치관을 가지자. 예수님의 능력을 가지자.  주님이 주시는 능력으로 일하자. 원리에 충실하고, 그 능력을 필요로 하는 이에게 나아가라.

 

함께 울고.. 맡겨진 일에 충성하라. 분명히 확실히 하라.

 

계획성 있게, 열정적으로.. 그러면서 예수님처럼 쉼을 가지라. 하나님을 생각하면서, 예수님의 쉼은 "하나님을 생각하는 것"이라는 말씀을 이성용복사는 전했다. 

 

주일예배를 통하여 하나님을 높이고, 형제애를 나누며 말씀을 통하여 새 힘을 얻어 힘(에너지)을 가지고 독수리가 날개치며 하늘을 올라가듯, 초대교회의 회복이다.

 

두날개는 예배와 친교. 또 하나의 날개는 미션과 비지니스.  영육구원이다.

 

 

예배 안에서 영혼이 잘되고 범사가 잘되게 하는 돌봄 목회이다.

 

믿음(뿌리)이 좋아야 한다. 땅속 깊은 곳에 내린 뿌리가 있어야 생명력 있는 열매는 맺는 것이다.

 

 

하나님 말씀 안에서  "가치를 바꾸라 그럼 행동이 바뀌고 행동이 바뀌면 습관이 바뀌고, 습관이 바뀌면 성품이 바뀌고, 성품이 바뀌면 운명이 바뀐다" 고 말씀을 이목사는 주장했다.

 

추수감사절은 한 해 동안 삶의 각 분야에서 맺은 열매에 대해 감사하는 기독교 절기이다.  종교박해를 피해 신대륙 미국에 정착한 영국 청교도들이 처음 수확한 소산을 하나님께 정성껏 드리며, 예배한 것에서 유래되었다.

 

 

  이강철 한국시낭송선교회 회장(시 낭송가)

 

펜데믹의 시대를 준비한 통나무로 지은 아담한 예배실에서 이성용목사 사회로 시작,  문순진 전도사의 기도 후 이강철 한국시낭송선교회 회장(시 낭송가)이 시 낭송 후,   이성용 담임목사가  사도행전 1장 8절 말씀을 전한다.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SNS TV

더보기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해운대구, 메타버스 활용한 이색 간부회의‘눈길’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최민규 기자 | 해운대구는 10일 3차원 가상세계인 메타버스 플랫폼의 하나인 ‘이프랜드’에서 이색적인 간부회의를 진행했다. 이번 가상회의는 세계적인 트렌드로 급부상하고 있는 메타버스를 행정에 적용, 코로나에 따른 비대면 방식의 한계를 극복하고 직원들의 이해도를 높이고자 열렸다. 홍순헌 구청장을 비롯한 국장, 과장, 동장 등 간부 공무원들은 아바타 캐릭터로 회의장에 입장해 영상 화면을 공유하고 다양한 기능을 활용해 구정 발전방안에 대해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회의에 앞서 디지털 환경에 익숙한 MZ세대 신규직원들이 간부공무원들에게 메뉴 사용법을 안내하는 등 역멘토링을 펼쳤다. 구 관계자는 “오늘 회의는 다소 어렵게 느껴지는 메타버스를 행정에 접목하기 위한 첫 단추”라며 “앞으로도 메타버스와 같은 신기술을 적극 활용해 주민과의 소통 공감대를 형성하겠다”라고 말했다. 메타버스는 초월, 가상을 뜻하는 메타(Meta)와 현실세계를 의미하는 유니버스(Universe)의 합성으로 현실을 초월한 가상세계를 말한다. 대기업, 기관, 학교 등에서 홍보와 교육, 회의 활용사례가 급증하고 있는 추세다. 한편, 3일에는 ‘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