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후원하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네이버톡톡
맨위로

경제포커스] 벡스코(BEXCO)에서 ‘제6회 해양플랜트 서비스산업 시장 설명회’ 개최

등록일 2019년12월04일 04시55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데일리연합 이권희기자의 경제포커스]     12월 4일(수) 부산 벡스코(BEXCO)에서 ‘제6회 해양플랜트 서비스산업 시장 설명회’를  해양수산부가 개최한다. 

  해양플랜트 서비스산업은 해양플랜트 전(全) 단계 중 건조 이후의 운송, 설치, 운영 및 유지관리, 해체 등과 관련된 산업을 말한다. 서비스산업은 해양플랜트 산업 전체 부가가치의 50% 이상을 창출하지만, 아직까지는 국내 기업의 해외 진출이 미미한 실정이다.

  이 행사는 해외의 유망한 해양플랜트 서비스산업 시장 정보를 공유하고 국내 기업의 해외진출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2015년부터 매년 개최되어 왔다.
 
  이번 설명회에는 해양플랜트 관련 국내 기업  대학, 연구기관 관계자 등 200여 명이 참석하여 ‘해양플랜트 전망 및 해외 로컬콘텐츠(자국산업 보호정책) 극복 방안’을 주제로 발표와 토론을 진행한다. 특히, 해외 진출에 성공한 기업들이 로컬콘텐츠 극복사례를 공유하여 해외 진출을 준비하는 기업에게 유용한 시간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해양수산부는 국내외 해양플랜트 시장 동향에 관한 정보지를 발간하고 해외 진출을 준비하고 있는 기업의 사업 타당성 조사를 지원하는 등 국내 해양플랜트 서비스산업의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특히, 선박해양플랜트연구소에서는 올해부터 영세한 중소기업들이 계약 수주 전 시험을 위해 필요한 장비 및 소프트웨어를 공동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부산 소재 중소기업인 ㈜정우이앤이가 현대중공업과 20억 원 규모의 계약을 체결하는 등의 성과를 이루었다. 해양수산부는 앞으로도 우리 기업에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다양한 지원정책을 추진할 계획이다. 

  해양수산부 담당자는 “이번 설명회가 해양플랜트 서비스기업들이 유용한 정보를 공유하고 해외 진출전략을 모색하는 데 좋은 기회가 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정부는 해양플랜트 서비스산업의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무단전재및 재배포금지]


이권희기자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0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사회 교육 생활 문화

SNS TV

포토뉴스

예술통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