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10월14일mon
정기구독신청 전체뉴스 광고문의
OFF
뉴스홈 > 뉴스 > 생활/건강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생활포커스] 단말기 유심(USIM) 이동성 제도 관련 논의의 장 마련
등록날짜 [ 2019년10월12일 11시06분 ]
 
[데일리연합 이권희기자의 생활포커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10월 11일(금) 오전 서울중앙우체국 회의실에서 VoLTE(Voice over LTE : LTE망을 이용한 음성통화) 개선 논의를 위한 협의체를 구성하고 1차 회의를 가졌다.

 이날 회의에는 관련 이해당사자인 통신3사, 제조사, 수입업체를 비롯해  VoLTE 인증 및 기술표준을 담당하는 국립전파연구원 및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TTA) 관계자 등이 참석하였다. 

 VoLTE는 “Voice over LTE”의 약자로, 음성도 데이터(패킷)로 변환해 LTE 망으로 전달케 함으로써 올아이피(All-IP) 기반 서비스가 가능한 기술방식이다.

 우리나라는 시장경쟁 활성화 및 이용자 편의를 위해 소비자가 통신사를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는 단말기 유심(USIM) 이동성 제도를 ’08년 도입하였고,  ‘13년부터는 LTE 단말에서도 USIM 이동성을 보장하기 위해 VoLTE를 도입한 바 있다.
 
 이처럼 VoLTE는 당초 소비자 혜택 확대를 위해 도입되었으나 최근 VoLTE 칩 탑재 및 인증 비용 부담 등이 저가 단말의 출시‧수입을 가로막는 장애로 작용하고 있다는 지적이 제기됨에 따라, 시장 내 실제 수요 및 USIM 이동성 완화 시 영향 등을 구체적으로 분석하기 위해 협의체를 구성하게 된 것이다.

 이날 회의에서는 소비자 불편 최소화, 단말 구입 및 통신비 부담 경감, 기술 진화방향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향후 개선방향이 결정되어야 한다는데 의견이 모아졌다.

 앞으로 과기정통부는 각 분야(서비스, 국내 제조, 단말 수입, 기술, 소비자 영향 등) 별로 심도있는 논의를 거쳐 내년 1분기까지 최종적인 개선방안을 확정할 방침이다.
 


[무단전재및 재배포금지]


올려 0 내려 0
이권희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생활포커스] 월문가(月門家)」가 ‘올해의 한옥대상’(준공부문)으로 선정 (2019-10-11 04:5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