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9월18일wed
정기구독신청 전체뉴스 광고문의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경제/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경제포커스] ‘국회 수소충전소 준공식’ 개최
등록날짜 [ 2019년09월14일 04시45분 ]
 
[데일리연합 이권희기자의 경제포커스]      
 산업통상자원부는 국회의 협조하에 ’19.9.10(화), 14:00 여의도 국회에서 ‘국회 수소충전소 준공식’을 개최하였다.
 
  이로써 우리나라도 파리의 에펠탑, 일본의 도쿄타워처럼 서울 도심 중심부이자 국민을 대표하는 입법기관인 국회에 상징적인 수소충전소를 보유하게 되었다. 
 
  국회충전소는 여의도 국회대로변에 위치하여 사용자 접근성을 확보하였고, 연중무휴로 운영함으로써 사용 편의성을 크게 개선하였다고 산업부는 설명하였다.
 
 
  또한, 시공, 관리 측면에서 세계 최고 수준의 안전기준에 따라 도심 한가운데에 수소충전소를 구축함으로써 국민들의 불안감을 해소하고 안전성을 검증받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국회 수소충전소는 산업부의 규제샌드박스* 1호로 추진된 사업으로서, 상업지역에 속하는 국회 부지에 대해 산업융합촉진법에 따른 실증특례를 허용하여 입지제한 및 도시계획시설 지정 없이 국유지 임대를 통해 충전소 설치가 승인된 사례이다.
 
 산업부는 이번 국회충전소를 마중물로 삼아, 충전소 등 인프라를 조기에 확충하는 ‘수소충전소 구축방안’을 9월말까지 수립‧발표할 예정이다.  현재 국회충전소를 포함하여 서울 3개, 전국 29개의 충전소가 운영중인 바, 산업부는 수소경제 로드맵에서 밝힌 ‘22년 310기, ’40년 1,200기 구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산업부는 국회 수소충전소 준공식 직후 서울에서 수소택시 시범사업을 개시하였다.  올해는 2개의 택시업체(삼환운수, 시티택시)에서 각 5대씩 10대가 서울시내 도로를 누빌 예정이며, 2022년 말까지 약 4년에 걸쳐 총 20대의 수소택시를 일반 택시와 같이 운행할 계획이다.
 
  수소택시 시범운행은 지난 1월 발표한 「수소경제 활성화 로드맵」의 일환으로서, 작년 수소버스 운행 개시에 이어 수소택시도 시범 운행됨에 따라, 대중교통의 친환경차 전환이 가속화 될 것으로 기대된다.
 
 산업부는 이번 시범사업을 통해 약 4년간 최대 약 80만명 이상의 서울 시민이 수소택시를 경험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 수소택시를 실도로에서 16만km 이상 운행함으로써 수소전기차 핵심부품의 내구성 및 성능을 검증하고, 개선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성윤모 산업부 장관은 “정부는 지난 1월 수소경제 로드맵을 발표한 이후, 각 과제를 차질 없이 추진해 나가고 있다”고 밝히고, “이번 국회충전소가 대표적 성과의 하나”라고 강조하였다.  또한, “수소택시는 ‘달리는 공기청정기*’로서 도심 미세먼지 저감과 함께, 수소전기차 확산 및 산업 육성에 기여하는 일석이조의 효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무단전재및 재배포금지]






 
올려 0 내려 0
이권희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경제포커스] 경영환경 변화 대응을 위한 「소상공인 자생력 강화 대책」 발표 (2019-09-14 04:50:00)
사회포커스] 9.16~10.18 동물등록여부 집중점검․단속, 맹견소유자 교육 이수 홍보 (2019-09-14 04:2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