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4.07.13 (토)

  • 맑음동두천 27.9℃
  • 흐림강릉 23.9℃
  • 박무서울 28.3℃
  • 박무인천 26.4℃
  • 박무수원 27.4℃
  • 구름조금청주 29.2℃
  • 구름조금대전 28.1℃
  • 박무대구 25.7℃
  • 구름조금전주 27.9℃
  • 박무울산 26.5℃
  • 구름많음광주 26.9℃
  • 구름조금부산 27.2℃
  • 흐림여수 23.8℃
  • 흐림제주 26.0℃
  • 맑음천안 26.9℃
  • 구름조금경주시 26.1℃
  • 구름많음거제 26.9℃
기상청 제공

교육/복지

울산교육청, 울산교사노조와 단체교섭 시작

후생복지와 전문성 보장 등 417개 항 교섭

 

데일리연합 (아이타임즈M 월간한국뉴스신문) 김준 기자 | 울산광역시교육청은 울산교사노동조합과 ‘2024년 단체교섭’에 들어갔다.

 

이번 단체교섭은 2020년 4월 단체협약 체결 이후 4년 만에 추진되는 것으로 기존 합의보다 290개 항이 많은 417개 항에 대해 교섭이 진행된다.

 

울산교사노조는 교원의 ‘후생복지와 전문성’ 보장, ‘근무조건과 교육환경’ 개선, ‘교육활동 보호와 업무경감’, ‘유아, 상담, 영양, 보건, 특수, 진로교육의 내실화’ 등을 요구했다.

 

울산교육청은 10일 시교육청 공감회의실에서 천창수 교육감과 박광식 울산교사노조 위원장 등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2024년 단체교섭 개회식(1차 본교섭위원회)’을 열었다.

 

양측은 개회식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실무 교섭에 들어가며 원만한 합의가 도출될 수 있도록 협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천창수 교육감은 “교원의 실질적인 권익을 보장하고 근무 여건이 나아지도록 울산교사노조와 충실히 소통하겠다”라며 “행복한 교육공동체를 만들어 가는 우리 교육청의 노력에 울산교사노조가 힘을 보태주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SNS TV

더보기

가장 많이 본 뉴스


배너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데이비, 쇄빙선 건조를 위한 핀란드, 캐나다와 미국 사이의 역사적인 파트너십을 지원하는 핵심 역할을 수행할 계획 수립

몬트리올, 2024년 7월 12일 /PRNewswire/ -- 캐나다에 본사가 있는 다국적 조선사 데이비(Davie)는 오늘 캐나다, 핀란드, 미국 정부 사이의 역사적인 3 자 계약에 대한 최초의 민간 분야 기여자가 되겠다는 의사를 발표했다. 저스틴 트뤼도 캐나다 총리와 알렉산더 스텁 핀란드 대통령은 워싱턴 D.C.에서 열린 나토 정상회담에서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함께 3 자 쇄빙선 협력 노력, 즉 "ICE 협정"을 시작했다. 이 협정은 국내와 수출 시장 둘 모두를 위해 절실히 필요한 쇄빙선을 보다 효율적이고, 신속하며, 비용 효율적으로 건조하기 위한 협력을 촉진할 것이다. 세계가 점점 더 불안정해짐에 따라 나토 동맹국들 사이에 경쟁이 벌어지고 있는 극지방에서 연구, 무역, 에너지와 안보 분야에서 협력을 강화하려는 전례 없는 의지와 긴급함이 존재한다. 쇄빙선은 공동의 우선 순위를 충족시키는 핵심이다. 적국들의 조선 산업은 효과적인 전쟁의 기반 위에서 운영되지만 서방의 동맹국들은 쇄빙선과 기타 특수 선박들이 현저히 부족하다. 어떤 나라도 혼자서 이 문제를 해결할 수 없지만, 공동의 목표와 선진 조선 업체를 가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