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4.07.09 (화)

  • 흐림동두천 23.8℃
  • 흐림강릉 23.6℃
  • 흐림서울 25.0℃
  • 흐림인천 23.9℃
  • 흐림수원 23.8℃
  • 청주 24.5℃
  • 대전 23.0℃
  • 대구 23.8℃
  • 전주 22.9℃
  • 흐림울산 24.0℃
  • 광주 24.0℃
  • 흐림부산 24.2℃
  • 흐림여수 24.1℃
  • 흐림제주 29.1℃
  • 흐림천안 23.7℃
  • 흐림경주시 25.0℃
  • 흐림거제 24.7℃
기상청 제공

국제

외교부 조태열 장관, 美 텍사스 주지사 접견

 

데일리연합 (아이타임즈M 월간한국뉴스신문) 최형석 기자 | 조태열 외교부 장관은 7월 8일 '그레그 애벗 (Greg Abbott)'텍사스 주지사를 접견하고, 한미동맹, 한-텍사스주 간 협력, 한인사회 발전 등 다양한 현안에 대해 논의했다.

 

조 장관은 한미동맹이 한반도에 국한된 안보동맹을 넘어 지역·글로벌 도전에 능동적으로 대처하는 ‘글로벌 포괄 전략동맹’으로 진화 중이라고 하며, 높아진 위상과 국력에 상응하는 중추적 역할을 국제무대에서 해나가고자 하는 윤석열 대통령 정부의 노력에 힘입어 한미동맹이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발전될 것이라고 했다. 아울러 조 장관은 한국과 텍사스 등 미국 각지와의 경제협력 심화는 양국 관계를 안정화시키고 더욱 발전시키는 중요한 기반이 된다고 하고, 이번 주지사의 방한을 통해 한-텍사스주 간 상호호혜적 협력을 더욱 강화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했다.

 

애벗 주지사는 한미동맹이 지난해 70주년을 거치며 전례없는 수준으로 강화됐다는 것에 공감을 표하고, 한국이 텍사스주 투자 1위 국가인 만큼 한국의 중요성을 잘 이해하고 있다고 하며, 반도체, 에너지뿐만 아니라 AI 및 우주 등 미래를 결정하는 다양한 분야에서의 협력을 강화해 나가길 희망한다고 했다. 또한 미국 내에는 한국이 국제사회에서 중추적 역할을 하는 국가라는 인식이 많다면서 제반 영역에서 한국의 위상을 평가했다.

 

조 장관은 텍사스주 내 진출한 우리 기업들이 느끼는 불확실성을 줄이고 예측 가능한 환경을 조성할 수 있도록 전문직 비자쿼터 확보 등 제도적 기반을 마련하는 데 주정부 차원에서 지원해주길 당부했으며, 애벗 주지사는 양국 통상 및 투자 활성화를 위해 관심을 가지고 역할을 다하겠다고 했다.

 

조 장관과 애벗 주지사는 북한의 위협과 역내 정세에 대해서도 논의했으며, 특히 애벗 주지사는 미국에 어느 정부가 들어서도 북한이 지속적인 도발로 국제사회를 위협하는 이러한 상황은 용납하기 어려울 것이라고 했다.




배너
배너

배너

SNS TV

더보기

가장 많이 본 뉴스


배너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尹 대통령 부부, 태평양국립묘지 방문

데일리연합 (아이타임즈M 월간한국뉴스신문) 장우혁 기자 | 윤석열 대통령 부부는 오늘(현지시간 7. 8, 월) 오후 하와이 호놀룰루에 있는 태평양국립묘지를 참배했다. 태평양국립묘지는 1949년에 조성됐으며, 제2차 세계대전, 6·25전쟁, 베트남전쟁 참전용사들이 안장돼 있다. 묘지에 도착한 대통령 부부는 제임스 호튼(James Horton) 태평양국립묘지소장의 안내에 따라 헌화하고 묘지에 안장된 美 참전용사들을 추모했다. 헌화를 마친 대통령 부부는 현장에 참석한 6명의 6·25전쟁 美 참전용사들과 인사를 나누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이어서, 대통령 부부는 6·25전쟁에서 뛰어난 공적으로 미국 군인이 받을 수 있는 최고의 무공훈장인 명예훈장을 받은 美 참전용사 故 벤자민 윌슨(1921~1988)의 묘를 참배했다. 故 벤자민 윌슨은 1951년 6월 5일 화천 전투에서 백병전까지 불사하며 다수의 적을 제압했고, 부상에도 불구하고 전우들의 철수를 위한 엄호 임무를 완수함으로써 전투의 승리에 결정적으로 기여한 용사이다. 오늘 행사에 미측에서는 사무엘 파파로(Samuel Paparo) 인도태평양사령관 부부, 폴 라캐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