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4.06.20 (목)

  • 맑음동두천 24.5℃
  • 맑음강릉 29.2℃
  • 맑음서울 26.0℃
  • 맑음인천 24.6℃
  • 맑음수원 26.1℃
  • 맑음청주 25.7℃
  • 구름많음대전 25.1℃
  • 흐림대구 23.8℃
  • 흐림전주 24.1℃
  • 흐림울산 21.9℃
  • 구름많음광주 24.8℃
  • 흐림부산 22.2℃
  • 흐림여수 21.9℃
  • 제주 21.9℃
  • 구름조금천안 23.7℃
  • 흐림경주시 22.0℃
  • 흐림거제 21.3℃
기상청 제공

문화/예술

강서구, 놀이동산으로 변신한 강서어린이 동화축제... 2만명 몰려 성황

동화나라 연상시키는 거리 퍼레이드

 

데일리연합 (아이타임즈M 월간한국뉴스신문) 박해리 기자 | 서울 강서구 방화근린공원 일대가 동화 속 왕국으로 변신했다.

 

구는 4일 어린이날을 맞아 ‘색채 마법사와 함께하는 동화 속 모험’을 주제로 ‘제12회 강서어린이 동화축제’를 개최했다.

 

동화축제는 해마다 1만 명이 넘는 가족단위 관람객들이 찾으면서 지역의 대표 어린이 축제로 자리 잡았다. 올해는 역대 최대 관람객인 2만여 명의 인파가 찾으며 성황리에 열렸다.

 

오전 10시 축제의 시작을 알리는 ‘거리 퍼레이드’는 관람객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미녀와 야수, 눈의 여왕, 어린왕자 등 동화 속 주인공들의 의상을 차려입은 어린이들의 거리행진이 펼쳐졌다. 진교훈 구청장도 행렬 속으로 들어가 어린이들과 함께 걸었다.

 

퍼레이드는 강서공업고등학교에서 주행사장인 방화근린공원까지 약 800m 구간에서 진행됐다.

 

공원 내 주무대에선 진 구청장과 한별어린이합창단이 함께 꾸민 축하공연이 펼쳐져 축제의 분위기를 한층 끌어올렸다.

 

행사장은 온 가족이 함께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즐길거리와 축하공연, 먹거리 부스 등 보고 즐기고 체험할 수 있는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가득했다.

 

머리띠를 하고 풍선을 손에 쥔 아이들, 회전 그네와 UFO 범퍼카 등 놀이기구를 타기 위한 대기 줄, 에어바운스에서 신나게 뛰어노는 아이들까지 마치 놀이공원을 연상케 했다.

 

진교훈 구청장은 “강서어린이 동화축제에서 밝게 웃으며 즐거워하는 아이들의 모습을 보니 덩달아 가슴이 벅차고 너무 행복하다”며 “아이들과 부모님 모두에게 행복하고 즐거운 추억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동화축제는 아이들의 상상력과 창의력을 키우기 위해 지역 내 도서관과 주민들이 함께 만드는 축제의 장이다. 퍼레이드에 참여한 지역 8개 구립도서관, 작은도서관협의회, 군악대 등 1,000여 명과 지역 중·고등학생, 문화예술인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만들어졌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SNS TV

더보기

가장 많이 본 뉴스


배너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김현기 의장,“서울 소멸도 눈앞…저출생, 당장은 하향곡선 멈추게 하는 것이 시급한 과제”

데일리연합 (아이타임즈M 월간한국뉴스신문) 장우혁 기자 | 김현기 서울특별시의회 의장은 19일 ‘인구대반전 지금이 골든타임이다!’를 주제로 열린 '2024 서울신문 인구포럼'에 참석해, 서울 소멸도 눈앞에 있다며 저출생 문제는 당장은 하향곡선을 멈추게 하는 것이 시급한 과제라고 지적했다. 김 의장은 “인구문제를 논할 때 서울은 늘 제외 대상이지만 서울이 가장 큰 심각한 위기”라며, “지난해 서울은 16개 시‧도보다도 낮은 0.55명이라는 재앙 수준의 합계출산율을 기록했다”고 말했다. 김 의장은 “더 체감되는 수치가 초등학교 신입생 수”라며, “올해 서울565개 공립초등학교 중 62%가 넘는 352개교가 신입생 100명을 채우지 못했고, 87개교는 신입생이 채 40명이 되지 않는다”고 심각성을 알렸다. 김 의장은 “최초로 지방소멸 문제를 제기한 세계적인 인구학자 일본 마스다 히로야는 저출생과 관련해 한국은 위기의식이 없는 것 같다. 한국이 위기인 것을 아는 것이 시작점”이라고 지적했다며, “이것이 우리들의 현재 모습으로 마치 따뜻한 물 속의 개구리 같다는 지적으로 받아들여진다”고 말했다. 김 의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