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4.03.01 (금)

  • 맑음동두천 -1.8℃
  • 구름많음강릉 0.4℃
  • 맑음서울 -1.2℃
  • 맑음인천 -1.7℃
  • 맑음수원 -0.6℃
  • 구름조금청주 0.8℃
  • 구름많음대전 0.2℃
  • 구름많음대구 3.7℃
  • 구름조금전주 1.5℃
  • 구름조금울산 3.6℃
  • 맑음광주 2.4℃
  • 구름많음부산 3.9℃
  • 구름많음여수 4.6℃
  • 구름많음제주 6.9℃
  • 맑음천안 0.2℃
  • 구름많음경주시 2.2℃
  • 구름조금거제 3.3℃
기상청 제공

문화/예술

마포구 새우젓축제 마지막 날 , 자랑스러운 마포구민과 함께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박해리 기자 | 마포구 ‘제30회 구민의 날’ 행사가 새우젓 축제 마지막 날인 22일 오후 5시 월드컵공원 평화광장에서 열렸다.

 

구민의날을 축하하기 위해 박강수 마포구청장을 비롯한 국회의원 등 내빈과 마포구 자매결연 도시인 전북 고창군, 부산 남구 대표단까지 약 2천 여 명이 자리를 빛냈다.

 

이날 기념식에서 마포구민상을 받게 된 구민은 총 13명으로 시상 부문은 ▲문화상(차재경) ▲체육상(이원범) ▲용감한 구민상(김현성, 이창경) ▲장한어버이상(이영자)▲효행선행상(김회선, 송선례, 김옥희) ▲봉사상(김옥근, 윤화식) ▲지역발전상(맹길재, 지순애)이다.

 

마포구민상은 박강수 구청장이 직접 시상했으며 마포구를 빛낸 자랑스러운 수상자들을 축하하는 마포구립소년소녀합창단의 공연이 이어졌다.

 

박강수 마포구청장은 구민의 날 기념사에서 “사통발달의 교통, 노후 주택가였던 상암동의 발전과 난지도 테마 숲길, 홍대 레드로드, 망리단길과 같은 지역 명소의 탄생에 이르기까지, 지난 30년 마포의 눈부신 변화는 37만 마포구민과 함께 이룩한 것” 이라며 “ 여기서 만족하지 않고 마포구는 어르신과 아이, 장애인 복지부터 지역 경제와 구민 안전에 이르는 모든 분야에서 ‘더 좋은 마포’ 가 될 수 있도록 뛰고 또 뛸 것” 이라고 말했다.

 

한편 구민의 날 행사 마무리에는 박강수 구청장이 마포구 자매결연지인 전북 고창군의 지역발전을 위한 공헌에 대한 감사패를 받아 주위를 훈훈하게 했다.


[뉴스출처 : 서울특별시 마포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SNS TV

더보기

배너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2024 강진청자축제 ‘체험 그리고 감동’ 3월 3일까지 열려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기자 | 삼일절 연휴와 함께 시작되는 춘삼월, 꽃샘 추위 속에서도 겨울보다는 봄 가까이에서 귀하신 몸, 홍매화도 보고 유채꽃도 즐기며 청자의 고유한 문화를 오감으로 체험할 수 있는 ‘강진청자축제’가 강진군 대구면 고려청자박물관 일대에서 3월 3일까지 열린다. 청자축제는 1996년부터 지금까지 국가 지정 최우수축제 15회, 대표 축제 2회, 집중 육성 축제 5회 등에 선정돼 왔으며, 고등학교 교과서에 이어 중학교 교과서에도 수록된 대한민국 대표 축제이다. 강진은 고려청자의 본산으로 대한민국에 현존하는 청자요지의 50%인 188개소가 지표 조사로 남아있다. 기술과 미학의 극치, 고려청자를 만나러 삼일절 연휴에는 ‘강진청자축제장’으로 떠나보자. 축제장 서문 입구(마량 방향)에 도착하면 미니열차가 기다린다. 오전 10시부터 30분 간격으로 출발하며, 총 5량의 말 그대로 미니열차가 축제장을 한바퀴 돌아준다. 소요 시간은 12~13분이며 이용료는 1인당 2천원이다. ‘강진에 올래? 청자랑 놀래!’를 주제로 열리는 이번 청자 축제의 다양한 체험 거리 가운데 으뜸은 단연 ‘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