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4.04.24 (수)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인천 2.1℃
  • 흐림수원 3.7℃
  • 청주 3.0℃
  • 대전 3.3℃
  • 대구 6.8℃
  • 전주 6.9℃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여수 8.3℃
  • 흐림제주 10.7℃
  • 흐림천안 2.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서울

시설 현장방문 나선 김태우 서울 강서구청장

“사회적 약자인 장애인들도 마음껏 이용할 수 있는 운영 방안 강구”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김준호 기자 | 김태우 서울 강서구청장은 1일 오후 지역 내 민간위탁시설에서 추진하는 주요 현안사업을 파악하기 위한 현장방문에 나섰다.


이날 김 구청장은 방화동에 위치한 강서구사회적경제통합지원센터와 강서구노동복지센터를 찾아 센터 관계자로부터 운영현황을 보고받고 활성화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이어 구에서 청년들의 취업·창업 등 사회진출을 돕기 위해 운영하고 있는 청년 전용 공간인 ‘청연’과 중장년층의 인생 2막을 지원하는 ‘강서50플러스센터’를 잇따라 방문해 시설 전반을 꼼꼼하게 둘러봤다.


김 구청장은 “청연은 북카페, 인공지능(AI)·가상현실(VR) 면접체험실 등 청년들의 사회 진출을 돕기 위한 다양한 시설을 갖추고 있다”며 “진로, 취·창업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년들이 많이 이용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또 “지역 내 모든 시설들은 구민을 위한 공간인 만큼 사회적 약자인 장애인들도 마음껏 이용할 수 있도록 효과적인 운영 방안에 대해 강구하겠다”며 “사회적 약자와 함께 더불어 살아가는 강서를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SNS TV

더보기

배너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서울시, 시민 1천만이 이용하는 한강수상시대 연다… 연 9,260억 경제효과 창출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박해리 기자 | #. 직장인 A씨는 최근 한강에서 일상을 보낸다. 아침엔 새롭게 생긴 수상오피스로 출근한다. 탁 트인 한강을 바라보며 일을 하니 업무 능률도 올라가고 스트레스도 풀려 출근길이 즐겁다. 퇴근길에는 한강 뷰를 감상하며 여러 나라의 음식을 맛볼 수 있는 수상푸드존에서 먹을 계획이다. 주말에는 서울로 놀러 오는 친구와 함께 여의도 수상호텔, 한강 교량 위 전망호텔 중 한 곳에서 숙박하기로 했다. 서울시가 2030년까지 1천만 명이 한강의 수상을 이용하는 시대를 연다. 한강으로 출근해 회사생활을 하는 것은 물론 크고 작은 선박이 이동하고 정박할 수 있도록 수상을 활성화한다. 바라보는 한강을 넘어 즐기고, 경험하고, 느끼는 한강을 만들어 매력과 활력이 넘치는 ‘리버시티 서울’을 조성한다는 목표다. 시는 연간 6,445억 원의 생산파급 효과, 연간 2,811억 원의 부가가치 효과 등 연간 9,256억 원의 경제효과를 예상하고 있다. 또 6,800여 명의 일자리도 창출하겠다는 계획이다. 경제적 파급효과는 1천만 명이 수상 이용 시 이용자 지출액을 산출하고 유발계수(’15년 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