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2.05.26 (목)

  • 구름많음동두천 12.9℃
  • 맑음강릉 17.3℃
  • 맑음서울 14.2℃
  • 구름조금대전 14.0℃
  • 흐림대구 19.1℃
  • 흐림울산 20.8℃
  • 구름많음광주 15.7℃
  • 구름많음부산 19.2℃
  • 구름많음고창 13.7℃
  • 흐림제주 19.7℃
  • 맑음강화 11.3℃
  • 구름조금보은 12.8℃
  • 구름조금금산 12.8℃
  • 구름조금강진군 16.7℃
  • 흐림경주시 21.4℃
  • 구름많음거제 19.2℃
기상청 제공

부산

부산교육청, 스승의 날 유공교원 포상 및 전수식 개최

URL복사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최민규 기자 | 부산광역시교육청은 5월 13일 오후 3시 시교육청 별관 국제회의실에서 스승의 날 유공교원 348명을 대표하는 수상자가 참석한 가운데 ‘제41회 스승의 날 유공교원 포상 및 전수식’을 개최했다.


이번 포상은 스승 존경풍토를 조성하고, 교원들의 사기를 진작하기 위한 것이다.


이날 오승현 부산시교육감 권한대행은 근정포장 수상자 1명과 대통령표창 수상자 5명, 국무총리표창 수상자 4명, 장관표창 수상자 153명, 교육감표창 수상자 180명, 시장표창 수상자 5명 등 모두 348명을 대표해 14명에게 포상을 전수했다.


오승현 부산시교육감 권한대행은 인사말을 통해 “사랑과 격려로 우리 아이들에게 꿈을 향해 나아갈 용기를 더해주시는 선생님들께 다시 한번 존경의 마음을 담아 감사를 드린다”며 “앞으로 학생과 선생님들이 배우는 즐거움과 가르치는 자긍심을 갖고, 행복하게 교육활동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뉴스출처 : 부산교육청]




배너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SNS TV

더보기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여의도 순복음교회, 주변을 떠도는 유튜브의 내용을 녹취로, 익명으로 공개합니다. 공개 이유는? 이 사실의 확인과 이 유튜브에 들어 있는 종교 지도자들의 부 자격을 사회에 공개함으로써, 잘못된 종교안에서 이루어지는 성도들. 시민들의 피해를 없애기 위함입니다.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이성용 기자 | 한국교회는 그 동안 짧은 시간에 눈부신 성장과 발전을 가져 왔다. 그러나 요즈음 들어 한국교회가 마이너스 성장을 가져오고 있어서 한국뉴스신문은 그 원인이 무엇인가를 확인해 보았다. 그 이유인즉, 목회자의 성적 타락이었다. 교회들을 보아라. 목회자들이 수시로 바낀다. 이유인즉 여자문제. 돈 문제이다. 바울이 교회의 타락을 개탄했듯, 마지막 교회의 타락으로 그리스도가 교회에서 권위를 잃기 때문에 신자들이 줄고 있다. 설교의 말씀과 행동이 다른, 영적인 타락 때문이 아닐까? 너무나 세속적이다. 영적 대각성에 소홀한 목사들의 설교는 설교꾼에 불과해 개독교라는 비난을 듣기도 한다. 어쩌다가 한국교회가 이지경에 이르렀는가? 본 기자는 한국교회를 위한 절박한 호소를 하지 않을 수 없다. “한국교회 이대로 가면 망합니다 ”라는 기독교 안에 일어나는 신자들의 절규를 외면할 수 없어 국민과 모든 종교인. 특히 기독교 성도들에게 고 합니다. 특정인 특정교회를 거명하지 않는 것은 눈물겨운 회개와 영적 대각성의 기회를 주기 위한 것입니다 . 녹취록에 나타난 사실과 비슷한 류의 목회자들도 눈물로 통회하여야 합니다. 성적으로 타락한 자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