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4.05.18 (토)

  • 맑음동두천 24.7℃
  • 맑음강릉 31.4℃
  • 맑음서울 25.8℃
  • 맑음인천 23.0℃
  • 맑음수원 24.9℃
  • 맑음청주 26.3℃
  • 맑음대전 26.6℃
  • 맑음대구 28.5℃
  • 맑음전주 27.4℃
  • 맑음울산 27.7℃
  • 맑음광주 27.4℃
  • 맑음부산 23.1℃
  • 맑음여수 23.1℃
  • 맑음제주 23.9℃
  • 맑음천안 26.1℃
  • 맑음경주시 29.7℃
  • 맑음거제 24.5℃
기상청 제공

경북

경상북도교육청, 코로나에 지친 학교를 돕는 투명하고 합리적인 인사지원!

중등 인사담당 교육전문직원 역량 강화 연수 실시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장우혁 기자 | 경상북도교육청은 14일부터 15일까지 경상북도교육청연수원에서 도내 중등 인사 담당 교육전문직원 40여 명을 대상으로 투명하고 공정한 인사행정 구현을 위한 연수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연수는 개정된 인사 규정과 승진, 전직, 휴·복직, 전보, 징계, 교권보호 등 업무 전반에 대한 안내를 통해 정확하고 공정한 인사업무 처리를 위해 마련됐다.


아울러 연수를 통해 강사 인력풀 구성·지원 등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학교 현장 지원 방안을 모색하고, 인사 현안 및 개선 방안에 대한 현장의 생생한 의견을 직접 듣고 수렴하는 시간도 마련했다.


권영근 교육국장은 “이번 연수가 중등 인사담당 교육전문직원의 역량 강화 및 코로나로 지친 학교와 선생님을 도울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며 인사업무 담당자에게 현장을 찾아가 문제를 해결하는 적극적인 자세를 주문했다.


[뉴스출처 : 경상북도교육청]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SNS TV

더보기

가장 많이 본 뉴스


배너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교촌치킨 , 널부러진 닭 위생 관리 '논란'... 본사는 책임 전가?

데일리연합 (아이타임즈M 월간한국뉴스신문) 곽중희 기자 | 최근 교촌치킨의 한 가맹점에서 발생한 위생 관리 문제가 인터넷 카페와 온라인 뉴스 제보 플랫폼 제보팀장을 통해 알려진 후 교촌치킨에 대한 소비자들의 비난이 점점 거세지고 있다. 제보팀장에 따르면, 지난 3월 서울에 위치한 교촌치킨의 한 점포에 방문해 치킨을 사려던 제보자 A씨는 닭들이 매장 바닥 위 비닐봉지 위에 널브러져 있었고 직원들이 그 닭들을 양념하고 튀기는 현장을 목격했다. 충격을 받은 제보자는 이 사실을 알리고자 한 인터넷 카페에 올렸고 이후 교촌치킨 담당자가 찾아와 글을 내려달라며 봉투에 교촌치킨 쿠폰 10장과 현금을 줬고 결국 카페에 올린 글은 내려가게 됐다. 데일리연합 취재 결과, 이번 사건에 대해 교촌치킨 관계자는 "먼저 (제보팀장이 배포한 내용에서) 사실이 아닌 부분을 짚고 넘어가야 한다"며 "카페에 올라간 글을 삭제해달라는 요청은 하지 않았으며, 쿠폰과 소액의 현금은 단지 충격을 받았을 제보자분께 죄송한 마음에 소액의 성의를 표현해 드린 것뿐"이라고 해명했다. 이어 "제보자의 요구대로 해당 가맹점에 대한 제재로 영업정지(3일)과 특별교육 입소(2일) 등 강력한 조치를 취했다. 안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