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8월18일sun
정기구독신청 전체뉴스 광고문의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경제/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영주시청 데굴데굴 물꼬마 영주시 도시재생사업으로 만들어진 빨강인형극장에서 14일부터 다음달7일까지 공연된다.
영주시 데굴데굴 물꼬마 비호감의 하수처리장을 호감 이미지로 스토리텔링해 동화 이야기로 만들어 주목받다.
등록날짜 [ 2019년08월14일 09시56분 ]

(데일리연합 장우혁기자 경북소식) 지난해 20회 공연 전석 매진을 기록한 어린이 환경 인형극 ‘데굴데굴 물꼬마’가 더욱더 흥미진진해진 영상과 음악으로 업그레이드돼 돌아 왔다. 14일 시에 따르면 어린이 인형극 '데굴데굴 물꼬마'는 영주시 도시재생사업으로 만들어진 빨강인형극장에서 14일부터 다음달 7일까지 공연된다.
공연시간은 수·목요일은 오전 10시30분, 오후 1시, 토요일은 오전 11시, 오후2시 도시재생선도사업 구역(후생시장) 내 빨강인형극장에서 무료 공연으로 진행된다.
지난 2018년에 이어 올해도 환경부 환경문화예술보급사업에 선정된 ‘데굴데굴 물꼬마’는 영주시가 전국 지자체 최초로 비호감의 하수처리장을 호감 이미지로 스토리텔링해 동화 이야기로 만들어 많은 주목을 받고 있다. 이번 인형극은 주인석 작가의 동화를 원작으로 연출은 조국원 씨가 맡았고 영주소백산예술촌(대표 조재현)이 주관해 클라우드컬처스, 극단영주가 공연제작에 참여했다.

아이들에게 꿈을 키워주고 물을 소중히 하는 인형극으로 물에 관한 이야기를 담고 있다. 소백산 계곡에 있던 물꼬마들이 엄마를 찾아 큰 강으로 모험을 떠나 사람들 세상에서 오염이 되고, 하수처리장의 기능들인 다섯 대왕을 만나면서 위기를 극복하고 맑은 물이 되어 고향인 강으로 되돌아온다는 모험이야기다. 공연 관람 신청은 네이버(공연정보) 사전예약 및 전화(010-4902-1821)예매로 하면 된다. 영주소백산예술촌 조재현 단장은 “올해는 더 새롭게, 더 짜임새 있도록 제작했다”며 “성인연극이나 뮤지컬 못지않은 준비 과정에 연출가를 비롯해 모든 스텝들이 환경문화예술 보급에 참여한다는 자부심과 열정으로 만들었으니 많은 관람을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영주시 관계자는 “데굴데굴 물꼬마가 환경이라는 대주제와 지역콘텐츠를 기반으로 국내는 물론 세계적인 문화콘텐츠로 충분한 잠재력을 갖고 있다”며 “정형화된 환경교육의 틀을 벗어나 어린이와 청소년들에게 창의적인 환경의식이 자리 잡힐 수 있도록 도와 줄 것”이라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장우혁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사회포커스] 국가핵심기술 등 산업기술에 대한 관리가 대폭 강화 (2019-08-15 04:20:00)
봉화군청 봉화군 춘양면 백두대간 문화장터 개최 (2019-08-14 09:42: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