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10월16일tue
정기구독신청 댓글보기 전체뉴스 광고문의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경제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BMW 교체부품도 부족 '논란'
등록날짜 [ 2018년08월13일 07시25분 ]


사진출처:방송캡쳐

 


[데일리연합 전호성기자] BMW는 왜 일찍 부품 교체에 나서지 않았는지에 대한 논란이 일고 있다.


BMW는 지난 4월 부품 교환 대신 자동차 기능을 제어하는 ECU라는 장치의 업데이트를 실시해왔다.


고온의 배기가스를 EGR로 보내는 밸브 주변에 이물질이 쌓여 제대로 작동하지 않자, 내놓은 해결책이었다.


하지만 업데이트한 520d 차량 2대에서 불이 나자 부분 개선으로는 화재 위험을 해소할 수 없다고 판단해, egr 모듈 전체를 교체하기로 결정했다는 분석이 많다.


egr 부품중 냉각기가 30만 원, 밸브는 15만 원 정도로 egr 모듈 전체를 바꾸는 비용은 최소 43만 원은 넘을 것이라는 것이 업계의 추산이다.


지금까지 안전진단에 불합격한 차량 3대 중 2대는 부품 부족으로 개선품으로 교체 받지 못했다.


국토부는 bmw 측으로부터 오는 12월까지 부품 교체를 완료할 수 있다는 통보를 받았다고 밝혔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전호성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문 대통령 "국민연금 일방적 개편 없을 것" (2018-08-14 04:22:43)
정부 "우리 경제 회복세" (2018-08-12 07:24: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