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12월13일thu
정기구독신청 댓글보기 전체뉴스 광고문의
OFF
뉴스홈 > 뉴스 > 문화/IT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제4차 한영 창조산업포럼’을 개최
등록날짜 [ 2018년06월15일 04시55분 ]


 

 문화체육관광부와 영국 디지털문화미디어체육부는 6월 13일(수) 영국 런던 대영도서관(British Library)에서 ‘제4차 한영 창조산업포럼’을 개최했다.

  한영 창조산업포럼은 양국 문체부가 2013년 문화창조산업 분야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함에 따라 지금까지 개최되어 왔다. 이번 제4차 포럼에서는 문체부 노태강 제2차관과 영국 디지털문화미디어체육부 마고 제임스(Margot James) 차관이 참석한 가운데 양국의 콘텐츠 정책과 선진사례를 공유하고 기업 간 교류와 사업 활성화 등 다양한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올해 포럼에서는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이해 핵심기술로 일컬어지는 가상현실(VR)과 증강현실(AR), 인공지능, 게임, 음악 등을 주제로 양국 간 정책과 사례를 공유한다.

  주요 논의 내용으로는 ▲ 지난 2년간 시행되었던 ‘2017~2018 한영 상호 교류의 해’ 성과와 의미, ▲ 한영 창업 생태계 운영 방안, ▲ 음악 및 지식재산권(IP) 보호, ▲ 창조산업 관련 인공지능의 영향, ▲ 영국 게임펀드, 몰입형 기술 적용 사례 등이 있다. 양국 참석자들은 관련 분야에 대해 폭넓게 상호 의견을 교환할 예정이다.

 

  이번 포럼에는 세계적으로 성장 가능성이 높은 문화기술(CT, Culture Technology)을 기반으로 하는 콘텐츠 창업초기기업(스타트업) 10개사가 참가한다. 또한 포럼 기간 동안 ‘런던 테크위크(London Tech Week, 6. 11.~17.)’가 열린다.

  런던 테크위크 기간에 개최되는 창조산업 콘퍼런스인 ‘크리테크 2018(Createch 2018, 6. 12.)’에는 우리 기업들을 위한 전용 홍보관이 설치된다. 이를 통해 우리 기업들은 영국 콘텐츠 기업과 관계자들과 교류하고 우리 콘텐츠를 홍보할 수 있는 좋은 계기를 마련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한영 양국은 지난 3차에 걸친 포럼과 ‘2017~2018 한영 상호 교류의 해’를 통해 예술, 영화, 음악, 방송, 공예, 패션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발히 교류해 왔다.”라며, “4차 포럼은 그동안의 성과를 바탕으로 한 발짝 더 나아가 양국 기업들이 서로 협력하고 실질적인 성과를 창출하는 장으로 도약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데일리연합뉴스 이권희기자]

올려 0 내려 0
이권희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2018 서울국제도서전 개막 (2018-06-19 04:15:00)
‘2018년 지역 우수 문화교류 콘텐츠 발굴·지원 공모 사업’ 실시 (2018-06-12 04:35:00)